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단양 관광명소,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 속 촬영지로

에릭·고원희 주연의 달달하고 짭조름한 사랑이야기

  • 웹출고시간2020.03.22 14:17:41
  • 최종수정2020.03.22 14:17:41

채널A에서 방영예정인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의 촬영이 국가민속문화재 145호인 단양 조덕수 고택에서 이뤄지고 있다.

[충북일보 이형수기자] 관광1번지 단양군의 관광명소가 드라마 속 멋진 촬영지로 전파를 탈 예정이다.

오는 27일부터 방영예정인 드라마 채널A '유별나 문셰프'의 남녀 주인공의 힐링 로맨스가 단양군(극중 '충청도 서하마을')에서 이뤄지기 때문이다.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는 패션 디자이너인 유벨라(고원희 분)와 요리사인 문승모(에릭 분)가 하늘, 강, 산이 아름다운 단양에서 만나 펼치는 달달하고 짭조름한 사랑이야기를 다뤘다.

단양의 마을구석부터 유명 관광지까지 곳곳에서 일어나는 에피소드는 지난해 11월부터 지난 1월까지 3개월 간 촬영됐다.

시청자들은 금수산단풍축제로 유명한 적성면의 감골바람개비마을, 먹방의 성지로 이름난 단양구경시장과 매포전통시장, 도심 속 수상관광을 즐기는 단양호유람선, 국가민속문화재 145호 조덕수 고택, 단양 산골극단 만종리 극장 등 관광명소를 브라운관 속에서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겨운 지역 주민들에겐 익숙한 단양의 관광명소를 드라마 속에서 만날 수 있단 점에서 작은 위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단양의 숨겨진 명소를 엿볼 수 있는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의 많은 시청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 ⑨오제세 국회의원 (청주 서원) 더불어민주당 오제세(청주 서원) 의원이 19일 21대 국회의원선거 무소속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4선 중진인 오 의원은 다가오는 총선에서 5선의 꿈을 키웠지만 민주당 청주 서원 선거구 공천과정에서 컷오프되며 경선 기회를 얻지 못했다. 무소속 출마를 공식 발표한 오 의원을 만나 총선에 임하는 각오와 코로나19 사태, 여야의 공천시스템에 대한 평가를 들어봤다.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는데 4·15 총선에 임하는 각오는 "16년간 제가 의정활동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서원구민의 현명하고 엄정한 판단 때문이었다. 저를 네 번이나 믿어준 분들은 지난 16년간 정치를 총결산할 기회를 주실 것이다. 5선으로 서원구와 대한민국에 책임과 역할을 다 하기 위해 출마를 결심했다. 저를 믿고 응원해준 서원구민에게 보답하기 위해 대한민국을 위해 이름 남기는 정치인이 되겠다." ◇여야 모두 공천 잡음이 심각하다. 무엇보다 상향식 공천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정당은 기본적으로 당원을 중심으로, 당원의 지지를 모아 권력을 잡는 것이다. 국가가 주권자인 국민을 존중하듯 정당은 당원을 존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