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힘내라 단양, 코로나19 후원 봇물

취약계층 위한 물품지원에 구슬땀

  • 웹출고시간2020.03.19 10:58:12
  • 최종수정2020.03.19 10:58:12

단양군 관계자들이 취약계층은 물론 일반 주민들에게 배부할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차량에 옮기고 있다.

ⓒ 단양군
[충북일보 이형수기자] 일상으로의 복귀를 염원하는 주민들이 보내오는 작은 정성들이 봇물을 이루며 단양군 공직자들이 코로나19 물품 배부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9일부터 시행된 마스크5부제가 2주가 지나며 길었던 줄이 안정화를 보이고 있지만 노인과 임산부 등 취약계층은 아직 공적마스크나 개인위생용품을 구하기가 쉽지 않다.

이에 따라 군은 지난 17일 단양공설운동장에서 복지시설(종사자, 입소자)과 재가시설(요양사, 기저질환자, 거동불편자) 226개소, 8개 읍·면 취약계층 1천830명에게 총 1만1천400장의 마스크를 배부했다.

또한 취약계층 666명에게 아로니아 비타민(1천만 원 상당)을, 복지시설 51개소에 강력 살균 탈취제 390개를 지원했다.

이번 지원은 지난 5일 8개 읍·면 취약계층 1천416명에게 지원한 마스크 2천833장 이후 두 번째다.

코로나19의 슬기로운 극복을 염원하는 주민들이 보내온 특별성금이 1억 원에 달하는 등 봇물을 이룸에 따라 군 담당부서는 집행 계획을 수립해 취약계층에게 필요한 물품 배부에 나선 것.

최 일선에서 묵묵히 애쓰고 있는 군 재난대책본부와 보건소 직원들을 위해 들어오는 응원물품 행렬도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달 28일 향토기업인 성신양회에서 기탁한 5천만 원의 성금을 시작으로 각 민간사회단체에서는 보내오는 성금도 줄을 잇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단양군새마을부녀회가 100만원, 단양365할인마트 100만원을 후원했으며 16일에는 ㈜삼덕건설이 300만원, 17일에는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가 100만원의 코로나19 후원금을 군에 전달했다.

군 재난대책본부도 지난 17일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전 군민을 대상으로 손소독제(50㎖) 3만개와, 살균제(500㎖) 1만5천 개를 마을 이장들의 협조를 얻어 긴급배부에 나섰다.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이주여성들이 직접 만든 500장의 면 마스크를 기부하기도 했으며 단양읍에서 시작된 착한임대료 캠페인 참여가 점차 확산되는 분위기다.

군 관계자는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만큼은 아니겠지만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군민들 역시 많은 제약으로 힘든 상태"라며 "일상의 행복을 다시 찾기 위한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있기에 조만간 코로나19 사태가 해소될 거라 믿는다"고 말했다.

단양 / 이형수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⑧더불어민주당 변재일(청주 청원)

4·15총선 릴레이 인터뷰 ⑦더불어민주당 변재일(청주 청원) ◇4·15 총선에 임하는 각오는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는 공정, 정의에 확신을 가지고 있다. 정의로운 사회에서 우리 아이들이 살기 바라기 때문에 문재인 정부의 목표, 촛불혁명의 요구 완성에 집중하겠다. 두 번째는 혁신성장이다. 4차산업혁명이라는 문명의 변혁기를 맞고 있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일자리주도 성장, 소득주도성장이라는 프레임 속에 비중을 뒀다. 그 배경은 이명박· 박근혜 정부를 거치며 신자유주의 경제체제 속에서 양극화와 승자독식의 사회문화가 심화됐고 촛불시민혁명을 통해 국민의 요구가 됐다. 4차산업혁명이나 혁신은 원래 제가 항상 시대적 가치로 생각하고 있었고 전문성도 갖고 있다. 당선되면 우리나라가 인공지능,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4차 산업, 디지털혁명시대를 혁신적으로 앞장서는 데 노력하겠다. 4선을 하며 중앙정치에서 기반을 잡았다. 당내 저와 같은 생각을 갖고 있던 이낙연 전 국무총리, 정세균 국무총리,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문재인 정부에서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다. 중앙정부 지원을 받거나 정책지원 얻을 수 있는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