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을 담은 드론 사진·영상을 찾습니다"

오는 11월 5일까지 '2020 전국 드론 사진·영상공모전' 진행

  • 웹출고시간2020.03.17 16:57:07
  • 최종수정2020.03.17 16:57:07
[충북일보 신민수기자] 충북의 명소와 자연환경을 담은 드론 사진‧영상을 찾는 '2020 전국 드론 사진·영상공모전'이 오는 11월 5일까지 진행된다.

충북도가 주최하고 충북지식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 누구나 충북에서 촬영한 드론 사진·영상을 출품할 수 있다.

작품은 도 홈페이지(chungbuk.go.kr) 또는 충북인터넷방송 홈페이지(itv.chungbuk.go.kr)에서 제출 양식을 내려 받아 이메일(drone2020@cbkipa.net)로 접수하면 된다.

사진은 장축 기준 3천px 이상의 jpg 파일로, 사진의 EXIF에서 촬영지 위치정보와 고도, 촬영 시간 확인이 가능해야 한다.

영상은 드론 촬영분이 70% 이상인 3분 이내 편집된 영상이어야 한다.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활용성, 작품성, 독창성 등을 종합 평가해 22개 작품을 선정할 계획이다.

도는 선정작을 도 공식 유튜브 채널과 페이스북, 블로그 등 SNS와 도정소식지를 통해 다양한 홍보콘텐츠로 활용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도 지식산업진흥원 (043-210-0833)이나 충북인터넷방송 홈페이지(itv.chungbuk.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 총선 릴레이 인터뷰-⑥더불어민주당 도종환(청주 흥덕)

4·15 총선 릴레이 인터뷰-⑥더불어민주당 도종환(청주 흥덕) ◇4·15 총선 각오는 "문재인 정부 임기 중반이 지나고 있다. 새로운 정권이 들어서면 개혁을 원한다. 사법개혁, 검찰개혁이 대표적이었다. 지난 한 해 동안 검찰개혁이라는 과제 하나를 추진하기 위해 얼마나 힘이 들었는가. 중단 없는 개혁을 추진해야 하지만 지난 한 해를 겪은 뒤 남은 정치개혁과 국회개혁을 어디까지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된다. 그러나 멈추지 않고 개혁의 길로 가야 한다. 국민의 요구다. 이번 선거는 개혁의 길로 계속 갈 수 있는지, 아니면 여기서 멈춰야 하는지를 판가름하는 싸움이 될 것이다. 개혁세력과 반개혁세력, 앞으로 나아가려는 세력과 발목을 잡으려는 세력, 미래로 가려는 세력과 과거로 퇴행하려는 세력의 싸움이다. 남은 2년도 국회·정치·사회개혁을 계속 추진할 수 있도록 국민들께 호소해야 하는 선거다." ◇이번 선거 어떤 프레임으로 보나 "정권 중간에 이뤄지는 선거는 정권 심판의 성격이 강하다. 이러한 선거에서는 가장 먼저 '경제가 어렵다'는 말이 나온다. 과거 모든 선거에서 '경제를 망쳤다', '경제가 너무 어렵다', '정권을 심판해야 한다'는 프레임이 제기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