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진천군립도서관, 웹툰창작체험관 조성 대상 기관 선정

전국 6개 도서관, 학교 선정 국비 3천500만원 확보
웹툰 장비구축, 교육과정 운영, 북콘서트 등 다양한 사업 추진

  • 웹출고시간2020.03.17 11:07:42
  • 최종수정2020.03.17 11:07:42
[충북일보 김병학기자] 진천군립도서관이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0 웹툰창작체험관 조성 및 운영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이 사업은 지역의 웹툰 창작 및 소비문화 확산을 위한 거점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선정 기관은 인프라 구축 및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비로 국비 3천500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이번 사업 대상기관은 평가위원회의 1차 서류심사와 2차 최종 PT발표를 거쳐 선정됐다. 진천군립도서관을 비롯한 전국 도서관, 학교 6개 기관이 포함됐다.

군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진천군립도서관 내 창의미래교육센터와 연계해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 △웹툰 장비구축 △웹툰 제작 기초 정규과정 운영 △웹툰 작가 초청 북콘서트 △웹툰창작 전시회 △만화영화 상영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공모 사업 선정으로 진천군립도서관이 4차산업 혁명시대에 필요한 인재 양성을 위한 미래 특화형 도서관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며 "이번 사업을 안정적으로 정착시켜 향후 '진천군스토리창작클러스터'와의 연계 등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천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4·15 총선 릴레이 인터뷰-⑥더불어민주당 도종환(청주 흥덕)

4·15 총선 릴레이 인터뷰-⑥더불어민주당 도종환(청주 흥덕) ◇4·15 총선 각오는 "문재인 정부 임기 중반이 지나고 있다. 새로운 정권이 들어서면 개혁을 원한다. 사법개혁, 검찰개혁이 대표적이었다. 지난 한 해 동안 검찰개혁이라는 과제 하나를 추진하기 위해 얼마나 힘이 들었는가. 중단 없는 개혁을 추진해야 하지만 지난 한 해를 겪은 뒤 남은 정치개혁과 국회개혁을 어디까지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된다. 그러나 멈추지 않고 개혁의 길로 가야 한다. 국민의 요구다. 이번 선거는 개혁의 길로 계속 갈 수 있는지, 아니면 여기서 멈춰야 하는지를 판가름하는 싸움이 될 것이다. 개혁세력과 반개혁세력, 앞으로 나아가려는 세력과 발목을 잡으려는 세력, 미래로 가려는 세력과 과거로 퇴행하려는 세력의 싸움이다. 남은 2년도 국회·정치·사회개혁을 계속 추진할 수 있도록 국민들께 호소해야 하는 선거다." ◇이번 선거 어떤 프레임으로 보나 "정권 중간에 이뤄지는 선거는 정권 심판의 성격이 강하다. 이러한 선거에서는 가장 먼저 '경제가 어렵다'는 말이 나온다. 과거 모든 선거에서 '경제를 망쳤다', '경제가 너무 어렵다', '정권을 심판해야 한다'는 프레임이 제기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