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음성읍, 필터 교체형 면 마스크 쓰기 앞장

공적 마스크는 주민에게 양보

  • 웹출고시간2020.03.16 10:31:56
  • 최종수정2020.03.16 10:31:56

음성군 음성읍이 주민들에게 공적 마스크가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직원들을 대상으로 '면 마스크 쓰기' 운동을 벌이고 있다.

ⓒ 음성군
[충북일보 주진석기자] 음성군 음성읍 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이 '면 마스크 쓰기' 운동에 나섰다.

음성군에 따르면 정부가 마스크 5부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주민들은 여전히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이에 음성읍은 공적 마스크가 주민들에게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면 마스크를 사용하기로 뜻을 모았다.

코로나19 감염 우려가 높지 않거나 보건용 마스크가 없는 상황에서는 면 마스크를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는 식약처 권고를 따르기로 한 것이다.

다만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이나 감염 위험성이 있는 터미널 발열 체크 등 현장 근무 직원들은 보건 마스크를 착용하기로 했다.

음성읍은 행정복지센터와 음성터미널 출입 시 발열을 체크하고 손 소독제를 사용토록 하는 등 방역에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있다.

박태규 음성읍장은 "공적 마스크는 꼭 필요한 분들이 먼저 살 수 있도록 직원들은 필터 교체용 면마스크를 사용해 어려운 시기 힘을 모아 슬기롭게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음성 / 주진석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