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시, 관광정책 성적표 '참 잘했어요'

문체부 발표 지역관광발전지수 중 '관광정책역량분야' 1등급

  • 웹출고시간2020.01.01 13:28:11
  • 최종수정2020.01.01 13:28:11

제천시가 처음 마련한 핫앤스파이시 푸드페스티벌을 찾은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매운 음식을 즐기고 있다.

[충북일보 이형수기자] 제천시가 최근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2019 지역관광발전지수 동향분석 결과 '관광정책역량지수' 분야에서 1등급 지자체로 선정됐다.

'지역관광발전지수' 동향분석은 지역의 관광공급, 수요, 추진역량 등을 종합 측정하기 위한 지수로 전국 17개 관광지자체 및 152개 기초 지자체를 대상으로 2년마다 실시된다.

지역 관광기반시설 여부, 관광객 수, 지자체의 정책적 노력 등을 항목별로 평가하고 6등급으로 나눠 해당지역의 관광발전 정도를 가늠해 볼 수 있다.

제천시는 거제시, 목포시 등 전국 26개 기초 지자체와 함께 '관광정책역량지수' 분야에서 1등급에 이름을 올렸다.

시는 관광시설, 관광정책사업, 관광인력, 홍보정책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2019년 한해 미식을 관광에 접목해 약선거리 정비, 명동갈비거리 지정, 제1회 매운음식축제 등을 추진했으며 의림지 관광시설 확충을 위해 누워라 정원 조성, 용추폭포 인도교 개선사업 추진, 의림지 야간경관 사업 추진 등의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2020년에는 초록길드림팜랜드 사업 추진, 미식관광도시 기반 확충, 의림지권 관광 인프라 확대 구축 등으로 체류형 관광 증대를 통한 도심관광객 유치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체류형 관광도시로 변모하기 위한 여러 정책 시도들이 가시적인 성과로 하나둘씩 나타나고 있다"며 "이번 결과를 지역 관광정책에 효율적으로 반영해 최고의 관광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밑거름으로 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제천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김수언 ㈜알에치포커스 대표이사

[충북일보 성홍규기자] 청주 에어로폴리스는 지난 2016년 8월 아시아나항공의 '청주MRO포기' 이후 애물단지 수준으로 전락해버렸다. 이렇다할 활용방안은 나오지 않았고, 각 지구 개발 방식을 놓고 지역 주민과의 마찰은 이어졌다. 3년 이상 공전한 청주 에어로폴리스 사업이 최근 지자체와 관련 기업체의 업무협약을 통해 회생의 기회를 얻었다. 청주국제공항과 에어폴리스 1지구 바로 옆에 자리를 잡은 ㈜알에이치포커스도 이번 협약에 참여했다. 알에이치포커스는 에어로폴리스 1지구에 오는 2023년까지 430억 원을 투입해 시설 확장과 인력 충원을 계획하고 있다. 알에이치포커스 김수언 대표를 만나 알에이치포커스의 기술력과 에어로폴리스 발전방향 등에 대해 들어봤다. -㈜알에이치포커스의 사업 추진 현황은. "알에이치포커스는 LG상사로 부터 항공사업 부문을 인수해 창립한 회사다. 2016년 4월 전문인력 및 시설, 사업경험을 승계해 사업을 개시하게 됐다. 러시아로부터 승인된 국내 유일의 러시아 헬기 정비 부품 공식서비스 업체로서 빠르게 발전을 거듭해나고 있다. 2018년에는 기술연구소 및 보세창고를 설립했으며 프런티어 벤처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지난 2월에는 청주공항로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