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0살 된 군립 향수어린이집, 가족음악회 기념행사 개최

군립 향수어린이집 통학차량 2대 전달식 가져

  • 웹출고시간2019.07.17 10:22:05
  • 최종수정2019.07.17 10:22:05

옥천군립 향수어린이집 개원 10주년 행사가 옥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고 있다.

ⓒ 옥천군
[충북일보=옥천] 옥천군립 향수어린이집이 17일 옥천문화예술회관에서 개원 10주년을 기념해 어린이집의 아동과 가족들에게 특별한 시간과 공연을 선사하기 위해 '7월의 어느 멋진 밤에'라는 자선콘서트를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향수어린이집 개원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김재종 옥천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보육교직원 및 학부모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향수어린이집 원장의 환영사로 시작된 1부 기념행사에서는 영유아의 율동 및 합창 공연이 펼쳐졌다.

또한, 2부에서는 클포키 공연팀의 영유아와 학부모들이 함께 참여한 율동 활동과 '사랑의 인사', '오솔레미오' 클래식 곡 연주 등 다양한 공연이 열렸다.

또한 행사에서는 지역사회와 나누기 위한 기부 부스를 운영해 어린이집 아동들에게 나눔에 대한 따뜻함과 바른 인성을 심어주기도 했다.

향수어린이집은 옥천 최대 규모의 어린이집으로, 2009년 개원하여 10주년을 맞이했다.

향수어린이집은 우수형 열린 어린이집 3회 연속 지정, 2018년 출산 친화적 가족사랑 동요제 대상 수상 등 옥천군 보육의 우수성을 전국에 알리는 선도 어린이집으로써 명성을 쌓아가고 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 옥천군은 어린이집 통학차량 2대를 향수어린이집에 전달했다.

군은 군립 어린이집 통학차량 안전을 위해 1억5천만 원을 들여 15인승 중형승합 1대와 35인승 중형버스 1대를 향수어린이집에 제공했다.

통학차량 교체로 인해 차령에 대한 법적기준 준수는 물론 학부모들이 더욱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 제공과 아동의 안정성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앞으로도 어린이집 영유아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선희 원장은 "통학에 꼭 필요한 차량을 군에서 지원을 해주어 감사하게 생각하고 어린이집 아동들에게 안전한 통학 환경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충북일보]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충북 최초로 임기 8년의 회장직을 수행하게 됐다. 다소 투박해 보이지만, 소신과 지역에 대한 사랑. 개인의 이익보다 공동의 가치를 중시하는 모습은 여전했다. 그래서 위기의 충북 건설협회 대표로 제격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최근 화두가 된 청주 도시공원과 관련한 입장은 명확했다. 지자체를 향해 쓴 소리도 마다하지 않았다. ◇충북 건설협회 최초로 4년 연임을 하게 된 소감은 "지난 1958년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가 설립된 이래 13명의 회장이 있었다. 저는 24대에 이어 25대까지 총 8년간 협회를 이끌게 됐다. 제가 잘해서 8년간 회장직을 맡은 것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지난 임기동안 건설업계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열심히 뛰었다. 그 노력의 결과를 완성해달라는 의미에서 회원사들이 만장일치로 연임을 결정했다고 생각한다." ◇건설업계, 지금 얼마나 힘든 상황인가 "업계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때와 비슷하다고 보고 있다. 전체 산업생산지수에서 건설업이 14%가량을 차지한다고 하지만, 민간공사를 빼면 10%에도 못 미치는 것으로 체감된다. 충북도의 경우 발주량이 지난해대비 38% 정도 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