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은 빅데이터 활용해야

제품생산의 개발과 유효성, 기간 등 개선 필요
경제는 기술과 산업중심에서 인간의 가치중심으로 이동

  • 웹출고시간2017.11.05 15:34:19
  • 최종수정2017.11.05 15:34:19

충북지역과학기술혁신 심포지엄에 참여한 발표자와 토론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일보] 4차 산업혁명은 디지털 분야의 주요기술인 인공지능 빅데이터를 활용해 각 산업 분야의 제품 생산과정에서 개발 방향, 개발 제품의 유효성, 개발 기간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해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3일 충북대에서 열린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충북지역 산학연관의 역할'이라는 주제의 심포지엄에서 홍진태 충북산학융합본부원장은 이같이 주장했다.

홍 원장은 이날 '빅테이터/인공지능 활용 신약 개발 전략'이라는 발표에서 "4차산업혁명은 핵심기술인 디지털 과 생물학을 접목한 새로운 융합 기술로 대량 생산 체계를 더욱 극대화하고 보다 정밀한 생산품을 만들어 가치를 최대화 하면서 제품 가격을 낮추려는 새로운 신산업 물결"이라며 빅데이터 활용법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바이오 분야에서도 4차 산업 혁명은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신약개발에서도 인공지능/빅데이터 활용 기술이 획기적 신약을 만들 수 있는 계기로 판단해 여러나라에서 경쟁적으로 신약개발에 접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한정된 빅데이터와 자체 인공 지능의 deep learning 기술로 활용 가능한 데이터를 활용 새로운 신약 개발을 위한 질병원인 및 치료 타겟을 검증하고 가능성 있는 신약들을 제시하고 있다"고 강조하고, 사례로 "암 발생은 여러가지 미세환경의 변화에 따라 이루어진다고 연구되고 있다. 최근 암 발생은 동맥경화, 관절염, 치매 등의 신경질환이 있으면 더욱 높아진다는 역학조사 사실이 보고되고 있다"고 밝혔다.

서경학 충북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은 '충북의 4차산업 대응전략'이라는 발표에서 "충북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데이터 유통시장 마련, 보안과 인력양성이 가능한 생태계를 조성해야한다"며 "규제개혁을 추진하고 행정서비스 개선, 전략적 연대를 통한 국제공조 강화, 4차 산업혁명을 사회전반에 보급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오제세(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현재 세계의 경제 패러다임은 기술과 산업중심에서 인간의 가치중심으로 이동하고 있다"며 "인구구조의 고령화와 저성장, 4차산업혁명으로 대변되는 미래사회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핵심산업이 의료산업"이라고 강조했다.

김동호 충북ICT산업협회 회장은 "4차 산업시대의 가장 중요한 생산 요인은 창의적인 인력과 우수한 기술인력"이라며 "핵심기술력과 기업간 얼라이언스를 통해 플랫폼을 구축하고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가치사슬상에서 높은 부가가치 영역을 강화해야한다"고 말했다.

이날 심포지엄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충북지역연합회와 충북대 인공지능연구소, 충북테크노파크가 주관했다.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심의보 충청대 교수

[충북일보] 교육의 정치적 중립을 강조하는 사람이 있다. 본인 스스로는 상당히 진보적인 마인드를 갖고 있지만, 교육의 중립적 가치를 매우 소중하게 여긴다. 그동안 자천타천(自薦他薦)격으로 내년 충북교육감 출마가능성이 전망됐던 심의보 충청대 교수. 그는 본보 인터뷰를 통해 출마입장을 공식화했다. 심 교수의 교육적 철학이 듣고 싶었다. 심 교수는 거침없는 답변을 내놓았다. 마치 오랫동안 준비한 소신을 풀어놓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고향은 어디인가 "청주시 흥덕구 강내면 학천리가 고향이다. 강내면에 태어나 강내면에서 직장생활을 하고 있다. 초등학교는 월곡초등학교를 나왔다. 중학교는 대성중, 고등학교는 청주공고를 졸업했다. 대학은 청주교육대학을 졸업하고 청주대학교 법학과에 들어갔다." ◇사회활동을 많이 했다 "청주 새교육공동체 시민모임에서 교육의 저변을 확대하는 노력을 많이 했다. 또 흥사단 활동을 고등학교 2학년부터 했다. 청주 고등학생 아카데미를 초대 회장을 지내기도 했다." ◇충북하나센터장을 역임했는데 "충북하나센터는 통일부 지정 센터다. 지역으로 전입하는 북한이탈주민을 대상으로 초기 집중교육과 사후 지원을 통해 자립, 자활 기반을 조성하는 북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