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립우륵국악단 올해 45회 공연

정기, 기획, 순회공연 등 통해 충주시 홍보대사 역할 수행

  • 웹출고시간2017.02.02 11:06:37
  • 최종수정2017.02.02 11:06:37

오진섭 충주부시장이 단장으로 있는 충주시우륵국악단이 올해 총 45회의 공연을 운영할 예정이다. 문화행사 홍보역할이 중요시 되는 올 한 해 우륵국악단의 활약이 기대된다.

[충북일보=충주]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이 올해 총 45회 공연을 갖는다.

시에 따르면 국악단의 올해 운영방침은 충주시 홍보대사 역할 수행과 문화적 격차 해소, 전국체육대회 문화행사 홍보다.

국악단은 상·하반기 정기연주회 2회와 기획연주회 6회를 실시할 계획이다.

전국체육대회 문화행사 관련 서울 국립극장 해오름에서 내달 22일 특별공연도 갖는다.

탄금대 야외무대 및 시민 유휴공간에서 3회 정도의 상설공연과 함께 진천군 등 도내 순회공연도 4회 실시한다.

특히 문화 사각지대 해소 및 계층간 문화 불균형 해소를 위해 충주구치소를 비롯해 숭덕재활원, 산척마리스타의집, 읍면지역 2개소에서 재능기부 공연도 진행할 계획이다.

지난 해부터 시행된 읍면지역 공연이 농촌지역 주민들의 문화 불균형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시는 우륵단 공연과 함께 국악의 저변 확대와 전통국악 계승 보급을 위해 우륵당 문화학교도 운영키로 했으며 오는 6일부터 시민들을 대상으로 문화학교 수강생을 모집한다.

또 국악단 운영 활성화를 위해 국악단 홈페이지를 구축하고 시민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서며 국악단 운영의 신뢰성을 높여 '중원의 소리'를 테마로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선정에도 도전한다.

조원행 지휘자는 "올해가 국악단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적기라고 생각된다"면서 "철저한 준비와 품격 높은 공연으로 충주를 알리고 시민들과 문화적 상생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주/ 엄재천기자 jc0027@naver.com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