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11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 사회 경수진&김태훈

배우와 팝 칼럼니스트로 영화와 음악 마무리

  • 웹출고시간2015.08.16 14:04:14
  • 최종수정2015.08.16 18:39:54

배우 경수진(좌)과 칼럼니스트 김태훈

[충북일보=제천] 배우 경수진과 칼럼니스트 김태훈이 18일 제천시 문화회관에서 열리는 제11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폐막식 사회자로 선정됐다.

KBS 2TV '적도의 남자'로 데뷔한 배우 경수진은 최근 KBS 2TV 주말 드라마 '파랑새의 집'에서 드라마 작가를 꿈꾸는 교대 출신 강영주로 분해 서글픈 청춘의 자화상을 보여줌과 동시에 이준혁과의 로맨스로 매회 방송마다 큰 화제를 낳았다.

영화제 사회자로서 첫 발걸음을 내딛는 배우 경수진은 최근 막을 내린 '파랑새의 집' 이후 차기작을 검토하며 다양한 분야로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또 팝 칼럼니스트 김태훈은 음악, 영화, 연예 등 다양한 장르에서 글을 써오며 소문난 재담가로 라디오와 TV, 강연 등에서 활약해왔다.

특히 '이승연과 100인의 여자', '황금알', '100인의 선택'에서 연애 상담사로 활약한 그는 '접속! 무비월드', '무비홀릭', '금요일엔 수다다'를 통해 영화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더불어 쉽고 친절한 설명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갔다.

최근 KBS Joy '우리가 응원한다! 청춘하라!'에서 날카롭고 따뜻한 시선으로 출연자들의 꿈을 평가하는 심사위원으로 활약 중인 김태훈은 경수진과 함께 유려한 진행을 보여줄 것을 기대된다.

이날 경수진과 김태훈의 사회로 진행되는 제11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은 국제 경쟁부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의 대상작을 폐막작으로 상영한다.

심사위원장인 욘판 감독을 비롯해 민규동 감독, 배우 조민수, 영화음악가 엘리 마샬, 칸 비평가주간의 공식위원 레이먼드 파타나버랭군으로 구성된 5인의 심사위원이 7편의 후보작 중 두 편을 선정해 대상과 심사위원 특별상을 시상한다.

김시스터즈의 인생을 다룬 개막작 '다방의 푸른 꿈'을 비롯한 '에이미', '미라클 벨리에', '한 시간의 평화' 등의 화제작과 이승환, 혁오, 솔루션스, 정엽, 시오엔, DJ DOC 등 뮤지션들이 참가해 풍성한 영화, 음악 축제를 펼치고 있는 제11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이날 폐막식을 끝으로 6일간의 축제를 마무리한다.

제천 / 이형수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명의(名醫)를 찾아서 - 충북대병원 대장항문외과 이상전 교수

[충북일보]암환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병원은 어디일까? 암 치료비로 인해 경제적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암환자와 가족들은 수술을 잘하면서도 진료비가 저렴하다면 최고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암 수술 잘하고 진료비가 저렴한 병원 상위 20곳'을 발표했다. 충북대병원은 대장암 부분에서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진료비(451만원)를 기록, 1위에 올랐다. 거기다 위암·대장암·간암 수술 환자가 입원기간 중에 사망하거나 수술 후 30일 이내에 사망한 경우를 나타내는 '암수술사망률' 항목에서도 1등급을 인정받아, 명실 공히 가장 저렴하면서도 암수술을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외과 중 '대장과 항문' 분야를 맡고 있는 충북대 이상전(59) 교수가 그 중심에 있었다. "대장암 수술의 질은 대부분 전국적으로 거의 동일합니다. 이제 우리나라 의학수준은 이미 세계 최고라 해도 무방합니다. 대장암 환자의 진료지침은 이미 정해져 있어요. 검사, 수술, 보조치료 (항암치료, 방사선치료)에 관한 지침이 나와 있지요. 이를 환자의 사정에 맞게 적절히 적용하면 됩니다. 즉 치료에 특별한 노하우나 비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모든 것이 공개되어 있다는 뜻이지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