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무성영화와 라이브 연주가 함께하는 '시네마 콘서트'

해롤드 로이드의 무성영화 2편과 함께 필립 칼리의 라이브 피아노 연주 선사

  • 웹출고시간2013.07.25 13:57:20
  • 최종수정2013.08.04 00:44:01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시네마 콘서트’ 에는 배우 해롤드 로이드의 ‘키드 브라더’, ‘안전불감증’이 상영 예정이며 이와 함께 미국의 무성영화 전문 피아니스트인 필립 칼리의 연주가 마련돼 있다.

오는 8월 14일부터 19일까지 6일간 제천에서 열리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다양한 영화 프로그램 중 '시네마 콘서트' 섹션에서 해롤드 로이드의 무성영화 2편과 함께 라이브 연주를 선사한다.

시네마 콘서트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서 빼놓을 수 없는 주요 프로그램으로 제천의 자연 속에서 영화 상영과 함께 생생한 라이브 음악을 통해 영화음악의 원초적인 형태를 재현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시네마 콘서트에는 배우 해롤드 로이드의 '키드 브라더', '안전불감증'이 상영 예정이며 이와 함께 미국의 무성영화 전문 피아니스트인 필립 칼리의 연주가 마련돼 있다.

해롤드 로이드는 무성영화 시대의 코미디를 대표 하는 배우 중 한 명으로 채플린, 버스터 키튼과 함께 무성영화 시대에 큰 인기를 얻었다.

특히 해롤드 로이드는 굵은 뿔테 안경을 낀 익살스런 캐릭터를 만들어 다양한 무성영화 속에서 슬랩스틱 연기를 선보이며 무성영화의 3대 배우 중 한 명으로 손꼽힌다.

상영작인 '키드 브라더'는 해롤드 로이드의 걸작이자 그가 가장 아꼈던 작품으로 히커리 집안의막내 아들로 마마보이였던 해롤드가 사랑하는 여인을 얻고 아버지에게 인정받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린 작품이다.

또한 '안전 불감증'은 해롤드 로이드의 대표작으로 백화점 판매사원으로 등장하는 해롤드가 로스앤젤레스 도심 고층빌딩 외벽의 시계바늘에 직접 매달리는 연기를 선보이며 명장면을 탄생시킨 작품으로 유명하다. 이 장면은 지금까지도 무성영화를 대표하는 장면 중에 하나로 손꼽힌다.

이번 해롤드 로이드의 무성영화와 함께 라이브 연주를 선사 할 필립 칼리는 미국의 무성영화 전문 연주자로 링컨센터와 뉴욕의 현대미술관, 런던의 국립영화극장, 베를린국제영화제를 비롯한 많은 곳에서 연주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 밖에도 워싱턴 의회 도서관과 여러 비디오 프로덕션을 통해 출시 된 무성영화 70여편의 피아노와 오르간 연주를 맡았고 그가 연주한 수많은 영화들은 미국의 지상파와 케이블 방송을 통해 방영되기도 했다.

평소 무성영화를 접하기 힘든 관객들에게 '시네마 콘서트'는 일반 영화와는 또 다른 재미와 감동을 전달한다.

특히 영화 상영에 맞춰 현장에서 직접 연주되는 라이브 연주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만이 만들어낼 수 있는 특색 있는 프로그램일 뿐만 아니라 관객들에게 영화를 듣고 음악을 보는 색다른 낭만을 선사한다.

시네마 콘서트는 8월 16~17일 오후 8시 청풍호반무대에서 이틀간 진행되며 이 외에도 34개국 95편의 다양한 영화가 메가박스 제천, 의림지 무대 등에서 상영된다.

제천 / 이형수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명의(名醫)를 찾아서 - 충북대병원 대장항문외과 이상전 교수

[충북일보]암환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병원은 어디일까? 암 치료비로 인해 경제적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보니 암환자와 가족들은 수술을 잘하면서도 진료비가 저렴하다면 최고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암 수술 잘하고 진료비가 저렴한 병원 상위 20곳'을 발표했다. 충북대병원은 대장암 부분에서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진료비(451만원)를 기록, 1위에 올랐다. 거기다 위암·대장암·간암 수술 환자가 입원기간 중에 사망하거나 수술 후 30일 이내에 사망한 경우를 나타내는 '암수술사망률' 항목에서도 1등급을 인정받아, 명실 공히 가장 저렴하면서도 암수술을 잘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외과 중 '대장과 항문' 분야를 맡고 있는 충북대 이상전(59) 교수가 그 중심에 있었다. "대장암 수술의 질은 대부분 전국적으로 거의 동일합니다. 이제 우리나라 의학수준은 이미 세계 최고라 해도 무방합니다. 대장암 환자의 진료지침은 이미 정해져 있어요. 검사, 수술, 보조치료 (항암치료, 방사선치료)에 관한 지침이 나와 있지요. 이를 환자의 사정에 맞게 적절히 적용하면 됩니다. 즉 치료에 특별한 노하우나 비법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이미 모든 것이 공개되어 있다는 뜻이지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