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농협옥천군지부 '또하나의 마을' 일손돕기 전개

옥천군 안내면 율티마을 찾아 농업인 도우며 구슬땀 흘려

  • 웹출고시간2019.11.04 13:42:34
  • 최종수정2019.11.04 13:42:34

농협옥천군지부 직원 30여명이 지난 3일 자매결연한 안내면 율티마을에서 담배 밭 폐비닐 등을 제거하는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 옥천농협군지부
[충북일보 손근방기자] 농협옥천군지부 직원 30여명은 지난 3일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자매결연마을인 안내면 율티마을을 찾아 담배 밭 폐비닐 제거 및 잡초제거 작업 등 일손돕기 및 마을 환경

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일손돕기는 정병덕 지부장이 율티마을 명예이장으로 위촉된 2016년부터 이어온 교류활동으로 매년 농번기 농촌현장을 찾아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올 봄 감자수확 일손돕기에 이어 가을 수확기 일손돕기를 하고 있다.

또한 마을 어르신 등 주민 간담회를 통해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정 지부장은 "지역과 상생을 위한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에 도시의 단체 및 기업체들의 참여를 추진해 농업과 농민을 위한 가치있는 봉사활동 기회를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