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10.11 16:34:23
  • 최종수정2019.10.11 16:34:23

옥천군청 소속 이수진(왼쪽)이 속한 충북대표 정구팀이 100회 전국체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충북일보 손근방기자] 옥천군청 정구팀이 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여자 일반부 개인복식 2위를 차지했다.

지난 10월 4일부터 10월 9일까지 경기도 구리시 육군사관학교 테니스장에서 개최된 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여자 일반부 충북 대표 고은지, 이수진(옥천군청) 조가 결승에서 서울 대표 문혜경, 백설(NH농협은행) 조에 5대3으로 석패해 아쉽게 2위를 차지했다.

조혜진·이수진(옥천군청)조는 우승을 목표로 예선부터 결승까지 완벽한 호흡으로 결승에 진출했으나 아쉽게도 준우승을 차지했다.

주정홍 정구팀 감독은 이번 대회에 부족한 부분을 동계훈련에 완벽히 보완하여 내년 대회에는 더 좋은 성적으로 입상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100회 전국체육대회를 마무리한 옥천군청 정구팀은 내년도 대회를 준비하는 한편 지역의 체육 꿈나무 육성을 위해 관내 학교 운동부를 대상으로 재능기부에 나서며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정구교실 등 지역체육 활성화에도 일조할 방침이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