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개최 축하 메시지 이어져

IOC위원장 등 국제 유력인사…축하와 감사메시지 전해 와

  • 웹출고시간2019.10.10 10:59:34
  • 최종수정2019.10.10 10:59:34

IOC 토마스바흐 위원장 메시지.

ⓒ 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충북일보 윤호노기자]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가 끝나고 국제 유력인사들이 대회 성공개최 축하와 감사의 뜻을 담은 메시지를 전해와 눈길을 끌고 있다.

IOC(국제올림픽위원회) 토마스 바흐(Thomas Bach·독일) 위원장은 친필사인과 함께 대회의 성공개최를 진심으로 축하하는 내용과 조직위원회에서 보내준 선물에 대해 감사하다는 메시지를 전해왔다.

이번 대회에 다른 일정으로 인해 부득이하게 참석하지 못한 토마스 바흐 위원장은 IOC를 대표해 위자이칭 부위원장을 참석토록 한 바 있다.

토마스 바흐 위원장에게 IOC의 적극적인 협조에 대해 감사의 뜻으로 전한 선물은 국가무형문화재 136호 낙화장의 보유자로 충북 보은군에서 작품 활동 중인 김영조 장인이 만든 위원장 초상화다.

낙화장은 종이나 나무, 가죽 등의 소재를 인두로 지져 그림을 그리는 기술로 전통 수묵화 화법과 유사하나 붓 대신 인두를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국제 스포츠기구 중 가장 권위 있는 기구인 IOC의 위원장이 직접 대회에 대해 성공적 개최라는 의미를 담아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는 점은 향후 대회가 지속가능한 대회로 발전하는데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국제사바테연맹 줄리 가브리엘 회장(Julie Gabriel·영국)도 조직위에 감사의 메시지를 보내왔다.

특히 줄리 가브리엘 회장은 경기장 시설과 시상식, 각종 회의와 만찬 등을 잘 계획한 조직위를 높이 평가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IOC위원인 쿠닝파타마 리스왓트라쿤(Khunying Patama Leeswadtrakul·태국) 위원도 축하 메시지를 보내왔다.

그는 매우 특성 있는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된 것을 축하한다는 말과 함께 개회식은 매우 아름답고 흥미로웠으며 매혹적인 공연이였다고 했다.

이탈리아 대사관에서도 공문을 통해 무예마스터십의 성공적인 대회를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세계를 잇는 다리 역할을 하는 무예에 대해 적극적인 지지를 보낸다는 뜻을 전해왔다.

무예마스터십에 대해 국제 스포츠계와 유력인사들이 보내준 지지와 격려는 앞으로 무예올림픽으로 발전하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에서 개최됐다.

충주 / 윤호노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