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농작업 대행서비스 '인기'

농기센터 적기영농 추진 큰 호응

  • 웹출고시간2019.10.10 10:48:28
  • 최종수정2019.10.10 10:48:28

농작업 대행 모습.

ⓒ 충주시
[충북일보 윤호노기자] 충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추진하는 농작업 대행서비스 지원 사업이 농업인들에게 큰 호응을 입으며 인기를 얻고 있다.

농작업 대행서비스 지원은 농기계 조작이 어려운 70세 이상 고령농업인과 여성농업인, 장애인, 기타 영세농업인 등을 대상으로 현장을 직접 찾아가 작업을 대신 해주는 사업이다.

지난 3월부터 시작한 대행서비스는 논밭을 갈고 두둑을 만드는 경운·정지 작업부터 파종과 방제, 수확까지 여러 농작업에 사용되는 콤바인을 구입해 이용하는 등 다양한 지원으로 편리하고 안정적인 벼 수확에 도움을 주고 있다.

대행료는 기본 3만 원(1천㎡)으로 면적 초과 시 1㎡당 30원씩 받고 있으며, 장소나 거리 관계없이 적용함으로써 농가 경영비 절감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신청 방법은 농업기술센터로 전화 및 방문 접수하면 된다.

사전 예약을 통해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작업효율을 위해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농작업 대행 지원을 통해 영농철 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고 농가 경영비 절감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주 / 윤호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