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주시 명품사과 농업인 4인 선정

충주농산물한마당 축제에서 명품사과 농업인상 시상

  • 웹출고시간2019.10.06 13:41:04
  • 최종수정2019.10.06 13:41:04

명품사과 농업인 대상을 차지한 유왕열 씨.

[충북일보 윤호노기자] 충주시는 사과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농업인의 사기를 북돋우기 위해 명품사과 농업인 4명을 선정해 6일 '2019 충주농산물 한마당 축제 현장'에서 농업인상을 시상했다.

농업기술센터는 충주시 명품사과 발전을 위해 생산 현장에서 땀방울을 흘린 농업인을 대상으로 사과발전회 및 읍면동에서 15농가를 추천받았으며,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명품사과 농업인 대상 1명, 최우수 2명, 우수 1명을 최종 선정했다.

대상은 후지 품종을 출품한 주덕읍 유왕열(65) 씨, 최우수상은 호암동 이만희(67)·노은면 박석두(67세) 씨, 우수상은 대소원면 박한규(70) 씨가 선정됐다.

홍기섭 농업소득과장은 "올해 과수화상병이 이어지며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서도 확산차단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농업인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충주 / 윤호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