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 장령산 자연휴양림, 시설 예약 바뀐다

전국 자연휴양림 예약 통합 플랫폼'숲나들e'에서 만나요

  • 웹출고시간2019.09.17 11:33:35
  • 최종수정2019.09.17 11:33:35
[충북일보 손근방기자] 옥천군 장령산자연휴양림에 대한 시설 예약이 오는 10월 31일부터 전국 자연휴양림 예약 통합플랫폼'숲나들 e'(https://www.foresttrip.go.kr)에 통합된다.

이에 따라 기존에 장령산자연휴양림 홈페이지 예약사이트는 운영을 중지하며,'숲나들 e'홈페이지를 통하여 시설 예약을 할 수 있다.

'숲나들 e'는 산림청에서 주관하는 전국 자연휴양림 예약 통합 플랫폼으로 국·공·사립 자연휴양림이 통합한 포털을 구축하여 국민 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다양한 휴양림을 원스톱서비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는 사이트다.

한 번의 회원가입을 통해 장령산자연휴양림 뿐만 아니라 전국에 모든 휴양림을 예약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기존 비회원 제로 운영하던 장령산 자연휴양림은'숲나들 e'에서 통합회원 가입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게 됐다.

통합 일정에 따라 오는 10월 3일 휴양림 정기 예약 일에는 기존과는 달리 10월 30일 이내의 시설만 예약이 가능하기 때문에 예약 시 주의가 필요하다.

옥천군청 관계자는 "이번 휴양림 홈페이지 통합에 따른 이용자의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산림복지 휴양시설을 조성하여 방문객에게 최고의 휴양림이 될 수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0월 31일 이후 모든 시설 예약은 통합된 '숲나들 e'통합 홈페이지에서 가능 하니, 예약 당일에 원활한 홈페이지 사용을 할 수 있도록 사전에 꼭 통합 홈페이지를 방문하여 회원가입을 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장령산 자연휴양림은 10월 1일부터 시설사용료 변경 및 다양한 할인제도 확대 및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을 예정하고 있어 장령산 자연휴양림 홈페이지(http://www.oc.go.kr/jrhuyang/index.do)에서 꼭 확인을 당부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정태일 충북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인터뷰

[충북일보 신민수기자] "선거 결과는 민심에 달렸다." 당연한 얘기다. 선거는 민심을 담아야 하며, 선거를 통해 민심을 가늠할 수 있어야 한다. 하지만 정태일 충북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언제나 민심이 그대로 선거에 반영되는 것은 아니라고 말한다. 특히 선거 규모가 작은 지방선거의 경우 표심을 예측하기란 더욱 쉽지 않다고 설명한다. 정 교수를 만나 지방선거와 민심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지방선거에 민심이 제대로 담겨있나 "반은 맞고 반을 틀린 얘기다. 지방선거 결과는 정치적 이슈에 따라 좌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예컨대 지난해 치러진 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결과, 지방권력까지 민주당이 독식했다. 지역현안이 중앙정치 이슈에 매몰된 사례로 볼 수 있다. 물론, 전국적인 큰 이슈가 없다면 지역 현안에 따라 민심이 변하기도 한다." ◇기억에 남는 자치단체장 선거가 있다면 "임각수 전 괴산군수가 무소속으로 3선에 성공했다. 정당의 뒷받침 없이 3선 고지를 밟았다는 점에서 정치학적으로 연구 가치가 있다. 많은 정치학자들이 괴산군수 선거에 관심을 갖고 있다." ◇인구가 적은 지역일수록 재선 이상 자치단체장 비율이 높다 "인구 규모가 작은 군 단위에선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