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07.04 11:20:39
  • 최종수정2019.07.04 11:20:39

화인산림욕장

[충북일보=옥천] 청포도가 익어가는 7월은 온갖 곡물과 과일이 풍성한 계절로 옥천에서는 지역 농·특산물인 옥수수와 감자, 포도와 복숭아를 자랑하는 축제가 열린다.

매년 대도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 옥천의 농·특산물을 맛보고 인근 시원한 산림욕장과 계곡 등을 찾으면 하루 여행코스로 안성맞춤이다.

먼저 오는 13~14일 2일간 옥천군 안내면 생태공원 일원에서 대청호의 청정함을 머금고 자란 옥수수와 감자를 소재로 한 축제가 개최된다.

축제장에서 4.5㎞ 떨어진 안남면 화학리에는 화인산림욕장이 있다. 국내 최대의 메타세콰이어 숲이 조성돼 있는 곳이다.

산림욕장 입구에서 산꼭대기인 해발 296m 지점을 돌아 반대 기슭으로 내려올 때까지 대략 4㎞구간이 걷기 편한 숲길로 조성돼 있다.

메타세콰이어를 시작으로 편백나무, 니끼다솔, 재래종 소나무, 밤나무, 낙엽송, 잣나무 등이 구역별로 심어져 있어 다양한 나무를 볼 수도 있다.

둔주봉

화인산림욕장에서 안남면사무소까지 6.5㎞ 정도 이동하면 전국적으로 유명해진 둔주봉에 오르는 길이 보인다.

둔주봉 정상(384m)에 오르기 전 275m 전망대에 다다르면 금강 물줄기가 만들어 놓은 동해와 서해가 바뀐 한반도 지형을 볼 수 있다.

이곳은 여러 TV방송에 소개돼 많은 등산객들이 찾고 있는 옥천의 관광 명소가 됐다. 이제는 더 이상 옥천의 숨겨진 진주가 아니라 대표 관광지다.

이달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옥천공설운동장 일원에서는 달콤한 향기를 내뿜는 옥천의 포도·복숭아를 소개하는 축제가 열린다.

장령산자연휴양림

축제장에서 포도와 복숭아를 맛보고 다양한 체험거리를 즐긴 후에 14㎞정도 떨어진 장령산 자연휴양림에 도착하면 시원한 계곡물과 바람을 쐴 수 있다.

맑고 깨끗한 금천계곡물에 발 담그고 왕복 4㎞정도 조성돼 있는 치유의 숲길을 거닐면 시원한 바람과 친구가 될 수 있는 힐링 명소이다.

시간이 된다면 휴양림 안에 있는 숙소를 예약해 1박하는 것도 좋다. 계곡을 타고 불어오는 바람에 한 숨 푹 깊은 잠에 빠질 수 있다.

휴양림의 반대편 산기슭에는 천년 고찰 용암사가 있다. 사찰을 지나 180m 정도를 오르면 전망대에 다다른다. 구름이 춤추는 곳 '운무대'다.

옥천군은 지난 달 말 관광시설 명칭 공모를 통해 이곳 전망대 이름을 확정지었다. 용암사에서 바라보는 일출은 구름이 춤추는 것과 같은 환상적인 운해로 유명하기 때문이다.

군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 달콤새콤한 포도·복숭아, 담백한 감자·옥수수를 맛보고 시원한 삼림욕, 물놀이를 즐기면 휴가여행으로 딱이다"고 말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민선 7기 1주년 조길형 충주시장 인터뷰

◇민선 7기 임기 첫 1년에 대한 소감은 "시정 운영에 있어 민선 7기 첫 1년은 우리 충주가 경쟁에서 뒤쳐지지 않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직원들과 함께 분주히 뛰어온 시간이었다. 민선 6기가 공정하고 투명한 실용행정의 기틀 위에 지역 발전의 큰 그림이 될 포석을 뒀다면, 민선 7기의 첫 해는 기초를 단단히 다지고 주춧돌을 놓았다고 볼 수 있다. 앞으로 탄탄한 주춧돌 위에 기둥을 세우고 벽을 쌓고 지붕을 씌워 시민들이 안심하고 머물 수 있는 집을 지을 것이다." ◇지난 1년 동안의 시정 성과는 "동충주·드림파크 산업단지 등에 신산업 우량기업이 둥지를 틀 자리를 조성했다. 수소경제의 메카로 거듭나기 위한 인프라 구축에도 적극 도전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충북선 고속화 사업의 예비 타당성 면제에 발맞춰서 지역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동충주역 신설 노선안을 마련하고 고속화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착실히 추진하고 있다. 농업 경쟁력 강화에도 힘써 조합공동사업법인 설립, 충주사과 홍보자판기 운영 등 새로운 판매경로 개척, 직거래 행사 개최, 유기농산업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동시에 역사와 낭만이 어우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