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김유진 충북대병원 영상의학과 교수, 초음파의학회 학술대회서 우수상

  • 웹출고시간2019.07.03 15:37:52
  • 최종수정2019.07.03 15:37:52

김유진 교수

[충북일보] 충북대학교병원 김유진(사진) 영상의학과 교수가 최근 서울 삼성동 코엑스서 열린 '50차 대한초음파의학회 학술대회(KSUM Open 2019)'에서 우수연구상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김 교수가 수상한 연구 제목은 'Comparison between 3-dimensional cranial ultrasonography and conventional 2-dimensional cranial ultrasonography in neonates: impact on reinterpretation'이다.

이는 현재 많은 병원에서 소아 영상의학 전문의가 주로 시행하는 노동집약적인 2D 뇌초음파에 대해 3D 뇌초음파를 비교 연구한 논문이다.

실제 임상 적용이 가능할 뿐 아니라 앞으로 초음파 검사의 패러다임을 바꾸는데도 기초가 될 수 있는 연구로 평가받아 수상하게 됐다.

김 교수는 지난해 인도 찬디가르에서 열린 AOSPR(Asian and Oceanic Society for Paediatric Radiology)학술대회에서도 'Caffey award'를 수상했다.

당시 중재적 시술에 관련 연구로 '단기 중앙 정맥 카테터의 터널링을 위한 단일천자술'이 '말초삽입형 중심 정맥 카테터 삽입술'보다 시술 시간이 짧고, 카테터 사용기간이나 중심정맥관 관련 혈류감염(CRBSI)에는 차이가 없음을 입증했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민선 7기 1주년 조길형 충주시장 인터뷰

◇민선 7기 임기 첫 1년에 대한 소감은 "시정 운영에 있어 민선 7기 첫 1년은 우리 충주가 경쟁에서 뒤쳐지지 않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직원들과 함께 분주히 뛰어온 시간이었다. 민선 6기가 공정하고 투명한 실용행정의 기틀 위에 지역 발전의 큰 그림이 될 포석을 뒀다면, 민선 7기의 첫 해는 기초를 단단히 다지고 주춧돌을 놓았다고 볼 수 있다. 앞으로 탄탄한 주춧돌 위에 기둥을 세우고 벽을 쌓고 지붕을 씌워 시민들이 안심하고 머물 수 있는 집을 지을 것이다." ◇지난 1년 동안의 시정 성과는 "동충주·드림파크 산업단지 등에 신산업 우량기업이 둥지를 틀 자리를 조성했다. 수소경제의 메카로 거듭나기 위한 인프라 구축에도 적극 도전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충북선 고속화 사업의 예비 타당성 면제에 발맞춰서 지역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동충주역 신설 노선안을 마련하고 고속화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착실히 추진하고 있다. 농업 경쟁력 강화에도 힘써 조합공동사업법인 설립, 충주사과 홍보자판기 운영 등 새로운 판매경로 개척, 직거래 행사 개최, 유기농산업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동시에 역사와 낭만이 어우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