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03.23 22:10:51
  • 최종수정2019.03.23 22:10:51

왼쪽부터 전재수 옥천군기감실장, 김재종 군수, 박승환 부군수, 정지승 홍보팀장이 지자체 사회책임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상을 받고 있다.

[충북일보=옥천] 옥천군이 2018 대한민국 지방자치단체 사회책임지수 평가에서 사회적가치 실현에 대한 높은 성과를 인정받아 인구수 4만이상~6만이하 기준 지자체 중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전국 지자체를 기준으로 한 평가에서도 최우수상을 받으며 1위를 얻은 인구수 구간별 부문과 함께 최우수상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평가는 한국CSR연구소와 조선일보 더나은미래, 한국사회책임네트워크가 공동 기획한 것으로, 자치단체의 사회책임 지수를 평가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객관성 확보를 위해 통계청, 행정안전부, 지방재정365 등에 공시된 자료만을 활용했다.

전국 16개 광역자치단체와 226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인구수에 따라 배분해 경제, 사회, 환경, 재정&거버넌스 4개 분야 107개 항목을 평가했다.

군은 이번 평가항목 중 사회와 환경, 재정&거버넌스 3개 항목에서 타 지자체보다 월등한 점수를 받으며 사회적 가치 실현을 한 단계 더 앞당긴 것으로 나타났다.

옥천군은 공적가치 실현에 대한 군민의 기대에 부흥하기 위해 대부분의 정책 결정 과정에 있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추진한 치매안심마을 프로젝트가 주민이 참여하는 상생협력 우수모델로 인정받아 행정안전부의 사회적 가치 구현 우수프로그램에 뽑혀 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지난해 자체 예산을 투입해 교통시설물을 대폭 확충하고, 주기적인 점검과 정비를 통해 주민이 안전한 교통 환경을 조성하며 교통문화지수 전국 군단위 2위를 기록한 점도 이번 평가에 한몫했다.

군은 공공일자리 창출과 안전한 환경 조성 등 공동이익과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정책 반영에 힘을 쏟는 한편, 주민 주도의 진정한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 군민과의 소통 및 교류를 적극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옥천군 관계자는 "이번 평가에서 2개 부문 최우수상이라는 큰 영광을 얻었지만 여기에서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군민의 삶의 질과 행복지수를 높일 수 있는 책임성 있는 정책 추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강병호 에어로케이(Aero-K) 대표

[충북일보] 중부권 허브공항을 꿈꾸고 있는 청주국제공항에 드디어 저가항공사(LCC) 모(母) 기지가 설립된다. 쉽게 말하면 청주에도 항공사 본사가 생긴다는 얘기다. 에어로케이(Aero-K)가 내년 1월 취항을 목표로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Aero-K를 뒤집어 읽으면 Korea다. 청주를 본사로 하는 에어로케이가 대한민국(코리아)을 대표하는 항공사로 우뚝 서기를 기대한다. 163만 충북도민들도 큰 기대를 갖고 있다. 어렵게 항공면허를 받은 에어로케이의 움직임이 궁금했다. 주말인 16일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에어로케이 사무실에서 강병호(사진) 대표를 만났다. 40대 중반의 젊은 나이에 적지 않은 규모의 항공사 설립을 앞둔 그와 면허승인 과정과 향후 계획을 들어봤다. ◇어렵게 항공면허를 받았다. 소회는 "말씀대로 정말 어렵게 면허를 받았다. 그동안 한 차례 반려도 있었고, 이시종 도지사를 비롯한 도의회, 시의회 뿐 아니라 지역 언론, 시민단체, 경제단체, 학생들과 도민 여러분 헤아릴 수 없는 많은 분들의 성원과 응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고 생각한다. 아직 갈 길이 멀지만 이번 에어로-K의 항공면허 취득은 도민 여러분들의 지지와 성원에 대한 결과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