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 의료기기 클러스터 'KIMES 2019' 참가

에이스메디칼(주) 등 옥천군 대표 의료기기 제조기업 7개사 참가

  • 웹출고시간2019.03.12 10:46:48
  • 최종수정2019.03.12 10:46:48

지난해 열린 국제의료기기 전시회에 옥천군 대표 의료기기 제조업체 참가모습.

ⓒ 옥천군
[충북일보=옥천] 옥천군 대표 의료기기 제조기업체 7곳이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코엑스 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35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 2019 전시회'에 공동 참가한다.

참여기업은 옥천의료기기농공단지 입주업체인 에이스메티칼(주)을 포함해 ㈜씨엔오테크, ㈜더아이엔지메디칼, (주)지티지웰니스, (주)메디퓨처, (주)제이월드, (주)금천이다.

군에 따르면 KIMES전시회는 1980년부터 개최된 국내 최대 규모의 의료기기 및 병원설비 전문 전시회다.

올해는 4만500여㎡ 규모의 전시장에 전 세계 36개국 1천403개 기업이 참가해 첨단의료기기와 병원설비, 헬스케어, 재활기기 등을 전시할 예정이다.

군 참여 기업은 이곳에 공동 전시관을 구성해 병원에서 사용되는 의료기기를 중심으로 대장암 진단시약, 건강 팔찌 등 자사 주력 제품들을 선보인다.

제품의 우수성을 알리는 동시에 해외 바이어와의 상담 등을 통해 내수뿐만 아니라 해외 수출시장까지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이 사업에는 옥천군과 (재)충북테크노파크가 함께 추진하는 충청북도 3단계 지역균형발전사업비가 지원된다.

지난해에도 이 전시회 공동전시관 부스를 지원한 결과, 23억원의 현장 계약을 체결하는 등 기업들의 직접적인 매출 증대와 고정거래처 확대라는 큰 성과를 냈다.

김태수 경제과장은 "군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올해 상반기 분양 예정인 제2의료기기 산업단지 입주 홍보에도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역 기업들의 성장 발전을 위한 군 차원의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경지호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지역본부장

[충북일보] 우리나라에 많은 공기업이 있다. 각각의 역할이 다르다. 전기를 공급하는 공기업이 있고, 농어촌 업무를 담당하는 공기업도 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토지와 주택분야를 총괄하는 공기업이다. 과거 토지공사와 주택공사가 통합해 LH 한국토지주택공사가 됐다. LH는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아파트를 공급한다. 민간 업역과 경쟁하며 건강한 주거복지 실현에 앞장선다. 충북에서 시행된 대단위 택지개발과 아파트 단지 상당수가 LH의 기획과 시행을 거쳤다. 충북의 주택·산업지도를 바꿔놓을 영향력을 보여준 셈이다. 지난 1월 부임한 경지호 충북본부장을 만나 충북의 미래를 들어봤다.   ◇1월에 고향에 왔다. 본부장 취임 소감은 "고향인 충북에서 본부장 소임을 맡게 돼 큰 영광으로 생각하고 있다. 하지만 한편으론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충북에서 LH의 공적 역할을 고도화하고 다각화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한다. 지역 주민의 눈높이에 맞춘 따뜻한 주거복지서비스를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   ◇입사 후 지금까지 어떤 업무를 맡았나 "1989년 입사해 경기지역본부와 아산만사업단에서 4년간 근무했다. 이후 충북지역본부에서 6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