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춘 자유여행은 단양에서 알차고 보람되게

짜릿한 스릴과 아늑한 낭만의 도시에서 '인싸'되기

  • 웹출고시간2019.02.27 14:07:33
  • 최종수정2019.02.27 14:07:33

소백산과 남한강이 어우러진 단양의 이끼터널과 느림보강물길, 도담삼봉 등을 찾아 여행의 즐거움을 만끽하고 있는 관광객들.

ⓒ 단양군
[충북일보=단양] 청춘의 막바지 겨울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를 모두 갖춘 아늑한 낭만과 짜릿한 스릴이 있는 도시, 단양을 찾는다면 누구든 인싸(인사이더 insider의 줄임말로 아웃사이더와는 다르게 무리에 잘 섞여 노는 사람들)가 될 수 있다.

청춘들이 즐겨 찾는 소셜 미디어를 통해 보면 하루 체험코스, 1박2일 일정, 최소 일주일 이상 머물며 느긋하게 휴식과 힐링을 즐기는 계획 등 다양한 여행담에 대해 서로 정보와 의견을 공유하며 단양은 최근 몇 년간 대학생들 사이에서 여행지 버킷리스트 1순위로 불리고 있다.
ⓒ 단양군
대한민국 소비자 신뢰 대표 브랜드 대상, 휴양 관광 도시 부문 대상을 수상한 단양은 소백산과 남한강이 어우러진 단양 8경과 천연동굴, 단양강 잔도길, 단양 다누리아쿠아리움, 소백산자연휴양림,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등 관광명소가 많아 반전의 재미와 스릴도 느낄 수 있다.

특히 젊음을 발산하며 색다른 체험을 즐기는 사람에겐 패러글라이딩만한 것도 없다.

전국 제일의 활공시스템을 갖춘 패러글라이딩은 절경을 두 눈에 담으며 스릴을 만끽할 수 있어 이색 스포츠로 최근 많은 젊은이들이 찾고 있다.

느리지만 분명히 보고 가야하는 코스를 원하는 청춘이라면 느림보강물길을 추천한다.

남한강변을 따라 걷는 삼봉길, 석문길, 금굴길, 상상의 거리, 수양개 역사문화길의 5가지 테마로 구성된 총 길 16.1㎞의 친환경 도보길이다.
ⓒ 단양군
도담삼봉과 석문을 비롯해 금굴과 잔도길 등 천연절경을 감상할 수 있어 단양의 새로운 트레킹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인근엔 전통시장인 단양구경시장이 자리하고 있어 주전부리 간식부터 유명 방송인의 방문과 소개로 이름난 맛집들과 지역특색을 살린 향토음식점이 즐비해 골라먹는 재미도 쏠쏠하다.

또한 단양 지역에는 역사문화가 산재해 있으니 관심분야에 시간을 할애해 보는 것도 보람이 있다.

또한 지역에는 석회암 천연동굴 등 지질자원이 풍부한 곳으로 국가 지질공원 인증을 앞두고 있다.

그리고 온달산성, 향산석탑, 적성비 등 많은 문화재가 산재하고 있어 역사의 흐름을 쫓아보는 것도 많은 공부도 될 수 있다.

겨울의 끝자락 단양의 일상으로 들어와 공부도 하고 관광도 즐기는 1석2조의 후회 없는 선택 그 끝에 오는 짜릿한 쾌감을 즐기며 3월을 시작하는 것도 청춘의 특권이다.

단양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설특집]이시종 충북도지사 인터뷰

◇충북선 고속화 예타 면제가 확정됐다. 소회는 "강원~충청~호남을 잇는 발전축인 강호축의 대표 사업인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120→230㎞, 총연장 87.8㎞)이 예타를 면제받게 돼 매우 기쁘다. 2011년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사전타당성 조사 착수를 시작으로 예타를 여러 번 시도했으나 타당성이 나오질 않아 좌절했었다. 지난해 충북을 비롯한 일부 시도의 예타면제 건의를 정부와 정치권이 받아들이면서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도 8년 만에 기적처럼 다시 살아났다. 무엇보다 도민의 전폭적인 지원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충북선철도 고속화 범도민 추진위원회와 시민사회단체, 지역언론, 정치권, 시장·군수, 공무원 등 지역 모두가 뭉쳐서 해낸 일이다. 거듭 감사드린다. 문재인 대통령의 균형발전 의지가 컸기 때문에 예타 면제도 가능했다고 생각한다. 더불어민주당에서 뒷받침해줬는데 이해찬 대표 역할을 빼놓을 수 없다."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의 의미는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이 예타가 면제되고 강호축이 4차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에 반영된 것은 충북은 물론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대단히 뜻깊고 잘된 일이다. 함께 예타 면제를 받는 세종~청주고속도로, 평택~오송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