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제천시, 2019 읍·면·동 시정공감콘서트 개최

'문화가 있는 젊은 제천' 주제로 주민과의 대화 가져

  • 웹출고시간2019.02.10 13:16:37
  • 최종수정2019.02.10 13:16:37

이상천 제천시장이 봉양읍을 찾아 지역 기관단체장 및 주민들과 대화를 갖고 있다.

[충북일보=제천] 제천시가 11일부터 오는 27일까지 2019 읍·면·동 시정공감콘서트를 갖는다.

시는 11일 용두동을 시작으로 관내 17개 읍·면·동을 순회할 예정이다.

시는 매년 시정설명회를 열어 주민과의 대화의 시간을 가져왔으나 올해는 특별히 '문화가 있는 젊은 제천'이라는 주제로 문화공연과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발표가 함께하는 '시정공감콘서트'를 마련했다.

시정공감콘서트는 문화공연을 필두로 2019년 주요업무계획 보고, 주민과의 대화, 현장방문 등의 순으로 이뤄진다.

주민과의 대화는 읍·면·동별 기관·단체장 등 주민대표를 비롯해 평소 의견을 나누기 힘들었던 청소년과 대학생을 초청해 젊은 제천을 위한 정책제안과 격 없는 대화를 갖는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이번 시정공감콘서트가 민선7기 제천시의 새로운 희망의 메시지와 미래비전을 제시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아울러 주민과의 대화를 통해 지역발전을 위한 토론의 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제천시는 현재 충북도에서 발생한 구제역과 관련해 관내로 전파되지 않도록 설 연휴 기간부터 철저한 방역조치를 취하고 있다.

또한 시정공감콘서트 기간 중에도 완벽한 예방조치를 통해 구제역 없는 청정 제천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시정공감콘서트는 △11일 용두, 신백, 의림지동 △12일 수산, 청풍면 △13일 화산, 중앙, 영서동 △14일 남현, 청전, 교동 △25일 금성, 송학면 △26일 백운면, 봉양읍 △한수, 덕산면 순으로 진행된다.

제천 / 이형수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설특집]이시종 충북도지사 인터뷰

◇충북선 고속화 예타 면제가 확정됐다. 소회는 "강원~충청~호남을 잇는 발전축인 강호축의 대표 사업인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120→230㎞, 총연장 87.8㎞)이 예타를 면제받게 돼 매우 기쁘다. 2011년 한국철도시설공단의 사전타당성 조사 착수를 시작으로 예타를 여러 번 시도했으나 타당성이 나오질 않아 좌절했었다. 지난해 충북을 비롯한 일부 시도의 예타면제 건의를 정부와 정치권이 받아들이면서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도 8년 만에 기적처럼 다시 살아났다. 무엇보다 도민의 전폭적인 지원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충북선철도 고속화 범도민 추진위원회와 시민사회단체, 지역언론, 정치권, 시장·군수, 공무원 등 지역 모두가 뭉쳐서 해낸 일이다. 거듭 감사드린다. 문재인 대통령의 균형발전 의지가 컸기 때문에 예타 면제도 가능했다고 생각한다. 더불어민주당에서 뒷받침해줬는데 이해찬 대표 역할을 빼놓을 수 없다."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의 의미는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이 예타가 면제되고 강호축이 4차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에 반영된 것은 충북은 물론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대단히 뜻깊고 잘된 일이다. 함께 예타 면제를 받는 세종~청주고속도로, 평택~오송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