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9.01.11 15:56:58
  • 최종수정2019.01.11 15:57:05
[충북일보=청주] 법정구속을 피하기 위해 법정서 달아나 20대 남성이 도주 후 하루 만에 경찰에 출석했다.

청주 상당경찰서는 11일 전날 법원에서 도망친 피고인 A(24)씨가 이날 오후 3시35분께 자진 출석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0일 오전 10시30분께 청주지법 형사3단독 박우근 판사는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공동상해) 및 상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A씨에게 징역 1년2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2017년 4월 노래방에서 손님 2명과 시비가 붙자 후배와 함께 이들에게 주먹을 휘두르고, 지난해 2월에는 한 유흥주점에서 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실형 선고로 법정구속 절차가 진행되자 A씨는 소지품을 챙기는 척하다 법정서 그대로 달아났다.

경찰은 형사 20명을 긴급 투입해 달아난 A씨의 뒤를 쫓아다.

/ 박재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