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12.26 10:53:25
  • 최종수정2018.12.26 10:53:25
[충북일보=영동] 영동군이 군민들과 함께 기해년 새해를 힘차게 출발한다.

군에 따르면 오는 1일 영동읍 매천리 용두공원 팔각정에서 전 군민의 소망 성취와 영동군의 번영을 기원하는 2019년 해맞이 행사가 개최된다.

구제역·AI 등으로 몇 년동안 열리지 않았지만, 올해는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이날 오전 7시 문화원 풍물단의 길놀이를 시작으로, 새해를 여는 북 울림, 기원문 낭독, 신년인사, 소망기원 풍선 날리기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 '나에게 보내는 새해다짐엽서'의 이벤트가 실시되며, 식후행사인 '떡국나누기'로 따끈하고 푸근한 정을 나눈다.

이번 행사는 새해를 시작하는 첫날 군민과 함께 대통합 실현을 위한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새해를 기념하고 주민 화합을 도모하는 알찬 프로그램으로 채워진 해맞이 행사가 진행된다"며 "새해 첫 날 좋은 기운을 받을 수 있는 자리에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영동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