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건국대 뉴미디어아트연구소, '내 사랑, 클라라' 다면 영상 제작 완료

국내 최초 몰입형 클래식 공연

  • 웹출고시간2018.12.05 15:58:26
  • 최종수정2018.12.05 15:58:26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뉴미디어아트연구소는 (주)쉐어박스가 제작·공연 중인 국내 최초 몰입형 클래식 공연 '내 사랑, 클라라'의 다면 영상 제작을 완료했다.

[충북일보=충주]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뉴미디어아트연구소는 (주)쉐어박스가 제작·공연 중인 국내 최초 몰입형 클래식 공연 '내 사랑, 클라라'의 다면 영상 제작을 완료했다.

몰입형 공연(Immersive Theatre)이란 전통 공연과 차별화되는 것으로 무대를 없애고 관객을 공연 자체에 몰입시키는 것을 뜻하는데, '내 사랑, 클라라'의 경우 3면 스크린에 영상을 투사하여 관객의 공연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지난 6월 (주)ShareBox는 이 다면 스크린 영상 제작을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후원으로 뉴미디어아트연구소에 의뢰했고 6개월여 간의 연구를 통해 이를 완성, 공연에 이르게 되었다.

이 다면 영상은 연구책임자인 미디어콘텐츠전공 신진식 교수의 지도로 다이나믹미디어학과의 일반대학원 연구조교 김현기, 신연식, 박혜빈, 학부생 김선현, 노서영, 방지연, 이혜리, 이혜진 학생 등이 참여해 제작되었다.

한편, (주)ShareBox는 김현기, 신연식, 박혜빈, 김선현 학생을 정식 직원으로 채용해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함으로써 산학협력의 또 다른 모범사례를 만들었다.

다면 영상 속에서 피아니스트 김용진 음악감독의 리드로 국내 유명 연주자인 김광훈(바이올린), 이은정(바이올린), 김준성(비올라), 윤여훈(첼로)의 연주로 진행되는 국내 최초 몰입형 클래식 공연 '내 사랑, 클라라'는 지난달 30일과 12월1일 공연되었고 오는 7일과 8일 서울 강남구 소재 M극장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충주 / 김주철기자 kimjc5611@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법 준수해야 할 국회, 제 역할 못하고 있다"

[충북일보=서울] 더불어민주당 오제세(청주 서원·사진) 의원은 국회가 법정기한(12월 2일)을 넘기고도 2019년도 예산안을 처리하지 않은 것에 대해 "국회가 국민의 신뢰를 잃어가고 있다"고 피력했다. 오 의원은 4일 기자와 만나 "입법기관인 국회가 당연히 법을 준수하는 모습을 보여줘야 하는데 법을 지키지 못 하는 일이 벌어졌다"고 토로했다. 이어 "선거법 개정도 중요하지만 예산과 연계하는 것은 시기적으로 맞지 않다"며 "예산은 예산대로 조속히 통과시키고 선거법은 큰 틀에서 합의해 충분한 논의를 거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 의원은 100만 인구에 못 미친 청주시의 특례시 지정 효과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오 의원은 민주당 소속 김병관(성남 분당갑) 의원이 대표 발의한 '지방자치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지방자치분권 및 지방행정체제개편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에 동참했다. 오 의원은 "특례시로 지정되면 광역단체의 사무와 권한을 일부 이양받아 행정·재정 자율권이 확대되고 세수가 늘어난다"며 "그간 예산, 조직, 인력면에서 부족하고 불이익 많이 받은 점도 개선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역시는 안되더더라도 특례시로 지정되면 조직, 인사,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