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좌구산휴양림, 시설개선으로 최고의 산림휴양서비스 제공

  • 웹출고시간2018.12.02 12:58:10
  • 최종수정2018.12.02 12:58:10

증평군이 좌구산 휴양림을 이용하는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19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시설개선을 했다.

[충북일보=증평] 좌구산 휴양림 방문객에게 만족스러운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증평군이 시설 전반을 개선했다.

2일 군은 △숙박시설 정비 △휴양랜드 진입도로 재포장 △명상의 집 주변 인도선형구조 개량 △병영하우스 신축 등 산림휴양시설 보완사업에 총 19억원의 예산을 투입했다고 밝혔다.

숙박시설 정비사에는 5억 원을 투자해 숲속의집 10동, 황토방 5동의 출입구와 테라스 목재데크, 난간 및 화장실 타일을 새롭게 보완하고 베란다 창틀 등을 교체했다.

또 이용객들의 출입이 많은 관리사무실의 내부를 리모델링하고 외부 주차장에 잔디블럭 포장공사를 마무리했다.

매년 급증하는 이용 수요에 맞춰 6억 원을 투입해 4실 최대 40명이 숙박할 수 있는 병영하우스와 방문객이 잠깐 쉬어 갈 수 있는 휴게쉼터를 조성해 내년 1월 시범운영을 앞두고 있다.

휴게쉼터에는 카페를 마련해 지역일자리창출효과도 노린다.

주차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1면의 주차 공간도 추가로 마련했다.

특히 명상의 집 주변 인도선형구조 개량 사업에도 6억 원을 투입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한편, 추가로 50면의 주차공간을 확보해 주차장 부족으로 인한 불편을 줄일 수 있도록 했다.

휴양림 진입도로 개선에도 2억 원을 투입해 아스콘 포장으로 관광객들의 편리성을 높였다.

황인수 휴양공원사업소장은"시설보완을 통해 숙박동 이용객 만족도 향상과 차량 안전사고 위험 감소 등 훨씬 더 쾌적하고 사용하기 편리한 숙박시설로 탈바꿈됐다"며"중부권 최고의 산림휴양시설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최고의 산림휴양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김병학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