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세종시 6-4생활권서 고급 단독주택 140채 공급

여성·젊은 건축가 설계,11~19가구가 마당 공유

  • 웹출고시간2018.09.30 14:17:13
  • 최종수정2018.09.30 14:17:13

세종 6-4생활권 단독주택단지 토지 공급 계획

ⓒ 행복도시건설청
[충북일보=세종] 세종 신도시 6-4생활권에서 내년 이후 고급 단독주택 140채가 일반에 공급된다.

특히 주택단지는 젊은층이나 여성에 의해 11~19가구가 마당을 함께 쓰는 독특한 방식으로 설계된다.

행복도시건설청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세종본부는 30일 "신도시 6-4생활권 단독주택용지 설계공모 계획을 지난 28일 사전예고한 데 이어 10월 중 본공고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단지는 총면적 6만4천419㎡(1만9천520평), 가구당 평균 대지면적 460㎡(139평) 규모로 조성된다.

공모는 전체 8개 필지를 4개 단위로 나뉘어 진행된다.

특히 이 가운데 1개 단위( P1)에는 여성, 나머지 3개(P2~P4) 단위에는 만 45세 이하 신진건축가만 응모할 수 있다. 다른 단독주택단지와 차별화되는 단지를 만들기 위해서다.

세종 / 최준호 기자 choijh5959@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