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9.17 13:40:03
  • 최종수정2018.09.17 13:40:03

송기섭 군수가 민선 7기 군정 발전을 위해 추진할 핵심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 조항원기자
[충북일보=진천] 진천군이 사람·친환경·진천시 승격을 위한 5대 분야 111개를 민선 7기 공약으로 최종 확정했다.

17일 송기섭 진천군수는 진천군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앞으로 임기 동안 추진 할 미래비전 적 지역발전 로드맵을 제시 했다.

이날 발표 한 5대 분야'111 행복공약'은 '일일이 군민을 살피고, 일 잘하는 군정 추진으로, 일등 군민을 섬기는 행복 공약'이라는 의미를 함축했다.

공약은 △삶이 풍요로운 휴먼시티(25개 사업) △군민과 함께하는 위드시티(23개 사업) △중부권 성장거점 솔라시티(21개 사업) △친환경 건강 도시 그린시티(22개 사업) △교육·문화 융합의 디자인 시티 구현(20개 사업) 등 총 5개 분야다.

군은 공약사업 이행을 위해 필요한 재원을 총 1조7천231억 원으로 책정했다. 확보 된 2천217억 원(12.9%)을 비롯해, 송 군수 임기 내 1조1천65억 원(64.2%)을 조성할 계획이다.

임기 후 확보할 재원은 3천949억 원(22.9%)으로 분석했다. 확보된 재원을 제외한 나머지 소요예산 1조5천14억 원은 국비 3천449억 원(22.9%), 도비 983억 원(6.5%), 군비 2천609억 원(17.3%), 민자 등 기타 7천973억 원(55.3%)이다.

군은 공약 이행 가능여부, 세부 실천계획 등을 숙의해 문제점과 개선 방향을 수정·보완했고 전문가 자문을 거쳐 공약을 확정했다.

또 이번 공약에 담겨지지 않은 사업과 군민과 각 단체에서 요구한 다양한 의견도 향후 실천 방법을 모색해 일반 시책사업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송 군수는 "군 발전과 군민 모두가 행복한 공약 사업을 성실히 이행해 예산 7천억 원, 1인당 GRDP 7만 달러, 2025년 시 승격이라는 7·7·5 시대를 거침없이 열겠다"며 "모든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 될 수 있도록 다각적 노력을 해나가겠다"고 했다.

진천 / 조항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