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충북도, 오송 국가산단 후보지 부동산 투기 원천 차단

부동산투기 대책본부 운영
불법 부동산 거래 정밀 조사

  • 웹출고시간2018.09.10 18:16:43
  • 최종수정2018.09.10 18:16:43
[충북일보] 충북도가 국가산단 후보지로 선정된 오송 3생명과학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 예정지에 대한 투기 발생 요인을 원천 차단한다.

도는 바이오산업국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부동산투기 대책본부를 운영해 불법 부동산 거래 행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다고 10일 밝혔다.

투기단속을 위한 대책본부는 도와 청주시 공무원 50여 명 규모로 구성된다.

필요시 검찰, 경찰, 국세청 등에도 지원을 요청한다.

도는 토지거래허가구역 내 허가 받지 않은 계약 체결사항, 토지분할 매매, 토지거래 허위신고 의심내역을 정밀 조사할 방침이다.

불법 토지형질변경·농지전용, 보상차익을 노린 무분별한 건축·수목식재 행위 등은 드론촬영 등으로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오송 3생명과학 국가산업단지가 원활히 조성될 수 있도록 주변의 외부 투기꾼과 위법행위를 행정기관에 신고하는 등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가 어느 때보다 필요하다"고 말했다.

/ 최범규기자 calguksu@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