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아동수당 신청률 보은 '최고'

충북 평균 82.2% 기록
보은 91.9%로 가장 높아
내달 21일 수당 첫 지급

  • 웹출고시간2018.08.16 21:07:58
  • 최종수정2018.08.16 21:08:02
[충북일보] 충북도내에서는 보은군의 아동수당 신청률이 91.9%를 기록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도에 따르면 충북은 다음달 첫 지급되는 월 10만 원의 아동수당 지원대상 10명 중 8명이 신청을 했다.

도내 아동수당 지원 대상은 모두 7만4천400여 명이다.

지역별로는 청주시가 전체의 절반이 넘는 4만4천500여 명으로 가장 많다.

이어 충주시 8천500여 명, 제천시 5천500여 명, 보은군 990여 명, 옥천군 1천480여 명, 영동군 1천500여 명, 증평군, 2천240여 명, 진천군 4천100여 명, 괴산군 770명, 음성군 4천50여 명, 단양군 710여 명 등이다.

지난 10일 현재, 충북지역 아동수당 평균 신청률은 82.2%이다.

보은군이 91.9%로 가장 높고 옥천군이 91.7%로 뒤를 따랐다.

이밖에 청주시 80.9%, 충주시 84.8%, 영동군 85.5%, 증평군 84.6%, 진천군 80.8%, 괴산군 81%, 음성군 87.1%, 단양군 81.3% 순이다.

아동수당은 소득 인정액이 3인 가구 월 1천170만 원, 4인가구 월 1천436만 원의 기준 이내에 있는 0세에서 만 6세 미만 아동(2012년 10월 출생까지)을 양육하고 있는 가정은 모두 신청할 수 있다.

아동수당은 신청한 달부터 매월 25일, 10만 원씩 지급된다.

첫 급여는 추석연휴로 인해 오는 9월 21일 첫 지급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아직 아동수당 신청을 하지 않은 가구는 각 읍·면행정복지센터나 복지로 사이트를 이용해 9월 안으로 신청해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미신청 가구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 아동수당 누락가구가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주진석기자 joo3020@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