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시의회 "민주당대표 후보 세종역 재추진 답하라"

후보자 3명에게 공개질의서 발송

  • 웹출고시간2018.08.09 17:45:52
  • 최종수정2018.08.09 17:45:52
[충북일보=청주] 청주시의회는 9일 이해찬·송영길·김진표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자에게 'KTX 세종역' 재추진과 관련한 공개질의서를 발송했다.

시의회는 질의서에서 "세종역 재추진은 국토균형 발전을 저해하고, 충청권 공조의 틀을 깬 것은 물론 상생발전에도 어긋난다"며 "세종 관문역인 KTX오송역과 고속철도의 경쟁력도 약화시킨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세종역 신설 문제는 충청권(충북·대전·충남·세종) 자치단체의 합의에 따르겠다'고 약속했는데, 당 대표 후보들은 이와 관련한 해법을 갖고 있는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어 "오송지역 발전의 최대 현안인 역세권 개발과 지하차도 확장 등 정주여건 개선도 장기간 해결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고 있는데 이에 대한 방안이 있는지도 묻고 싶다"고 덧붙였다.

당 대표 후보들은 10일 청주장애인스포츠세터에서 열릴 충북지역 합동설명회에서 관련 답변을 내놓을 예정이다.

/ 박재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