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8.09 17:17:45
  • 최종수정2018.08.09 17:17:45

중국 하얼빈 상지시 비림원에 한국 문자서예협회 감상 기지 현판식이 열렸다.

ⓒ 세계문자서예협회
[충북일보] 세계문자서예협회(이사장 운곡 김동연)와 중국 하얼빈 상지시 중국서법문화박물관은 상지시 비림원 내에 '한국 사단법인 세계문자서예협회 감상 기지' 현판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일본 국제서도협회 이사장 寺田白雲, 중국하얼빈시 서법주석 洪鐵軍, 해동연서회 회장 서동형씨 등이 참석했다.

중국 내 현대 비림원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상지 비림원에는 비림원과 세계문자서예협회가 합작하여 세계문자 대표 작가들의 작품이 70기가 조성되어 있으며 이번에는 인도 말라얄람 문자 작품 2점이 추가 조성됐다. 세계문자서예협회는 앞으로도 세계 문자 서예가들의 대표 작품을 계속하여 조성할 계획이다.

상지시 비림원은 1만여 평의 규모로 세계 최대 전각장, 모필 돌 조각 등 공자, 장자, 황희지 등의 청동 조각상과 7000여 점의 유명 서예가들의 작품이 세우져 있다.

/ 조무주 문화전문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