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8.08 14:08:34
  • 최종수정2018.08.08 14:08:43

세종시청 캐릭터.

ⓒ 세종시
[충북일보=세종] 자동차 배출가스로 인한 대기오염을 줄이기 위해 세종시가 낡은 경유차를 대상으로 올 하반기 조기 폐차(早期 廢車) 지원 사업을 벌인다.

차주들에게서 이달 20~22일 폐차 보조금 신청을 받은 뒤 제작일이 오래된 순으로 총 150대를 선정한다.

이들 차량에 대해 차종과 연식에 따라 대당 최고 165만 원(3.5t 미만)~770만 원(3.5t 이상)을 지원한다.

보조금을 받을 수 있는 차량은 여러 가지 조건을 갖추고 있어야 한다.

우선 2005년 12월 31일 이전에 제작된 '경유 자동차'나 도로용 3종 건설기계(덤프트럭, 콘크리트 믹서트럭, 콘크리트 펌프트럭)여야 한다. 또 신청일 기준 세종시에 2년 이상 연속으로 등록이 돼 있고, 최종 소유기간이 6개월 이상이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세종시청 홈페이지에서 '2018년 하반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공고를 참조하거나, 생활환경담당(☏044-300-4264)으로 문의하면 알 수 있다.

세종 / 최준호 기자 choijh5959@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