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도내 전지역 폭염특보… 주말까지 무더위

12일 영동 최고기온 34.3도
주말 내내 30도 이상·열대야도

  • 웹출고시간2018.07.12 17:42:15
  • 최종수정2018.07.12 17:42:15
[충북일보]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번 더위는 주말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12일 오후 5시 현재 이날 낮 최고기온은 영동 34.3도·청주 33.6도·옥천 33.5도·영동 33.3도·보은 33.1도·괴산 32.4도·단양 32도·충주 32도 등으로 무더위가 이어졌다.

이날 폭염 경보가 발효된 영동을 제외한 도내 전 지역에는 폭염 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폭염 경보는 2일 이상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으로 오르면 발효된다. 폭염주의보는 2일 이상 33도 이상이다.

더위는 주말 내내 도민들을 괴롭힐 예정이다.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충주 24도·청주 25도 등 22~25도, 낮 최고기온은 충주 33도·청주 34도 등 32~35도로 예보됐다.

주말인 14~15일도 낮 최고기온은 30도 이상으로 올라 무덥겠다.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열대야도 이어지겠다.

/ 강준식기자 good1200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