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 지용제, '피너클 어워드 코리아'에서 포스터 부문 우수 홍보물 수상

  • 웹출고시간2018.07.11 13:20:21
  • 최종수정2018.07.11 13:20:21

11일 군산에서 열린 '12회 피너클 어워드 코리아' 시상식에서 홍보출력물 포스터부문 우수축제로 뽑힌 옥천지용제 포스터

[충북일보=옥천] '향수'의 시인 정지용을 기리는 문학축제인 옥천 '지용제'가 세계축제협회(IFEA World) 한국지부가 주관한 '피너클 어워드 코리아'의 홍보출력물(포스터) 부문에서 우수축제로 11일 뽑혔다.

군에 따르면 이날 전북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열린 '12회 피너클어워드 코리아' 시상식에서 옥천의 지용제가 홍보출력물(포스터)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 충청북도 최우수 축제와 문화체육관광부 육성축제에 동시 선정된데 이어 지용제의 우수성과 가치를 인정받게 됐다.

'축제의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피너클 어워드 코리아'는 국제적 기준의 축제 시상 프로그램을 도입해 국내 우수 축제 발굴과 축제의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기 위한 대회로 2007년 시작해 올해로 12회 째다.

축제 분야 국내최고의 상으로, 국내 축제 중 5개 분야 31개 항목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 대회에서 지용제는 축제 공식 포스터는 대중을 압도하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은은한 색감으로 예술성과 세련미가 돋보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대회 관계자는 "지용제 포스터는 정지용 시인의 문학정신과 대중성을 복합적으로 잘 표현해냈다"며 "정지용 시인의 모습과 축제장을 방문한 어린이들이 적절하게 조화된 모습이 다양한 계층을 아우르는 지용제의 대중성을 보여주기에 충분했다"고 평했다.

이번 대회 수상으로 지용제는 오는 11월 미국에서 열리는 세계축제대회 본선 진출 기회까지 따내며, 세계 속 문학축제로의 성장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옥천문화원 관계자는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문학콘텐츠로 승부를 건 지용제의 우수성과 잠재력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국내 대표 문학축제는 물론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세계 대표 축제로 성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옥천지용제는 5월 15일을 전후해 구읍의 생가와 지용문학공원 일원에서 개최되고 있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