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7.10 18:22:41
  • 최종수정2018.07.10 18:22:41
[충북일보] 충북도가 '혁신성장' 전략 사업 발굴에 매진하고 있다.

도는 10일 이시종 지사 주재로 충북 혁신성장 전략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

'혁신성장'은 산업의 혁신을 통해 부가가치를 높이고 혁신창업을 통해 신성장동력을 찾는 문재인 정부의 주요 성장전략이다.

정부정책 기조에 따라 도는 민선 7기 도정방침 중 첫 번째로 '젊음있는 혁신성장'을 제시했다.

보고회에서는 총 46건(총사업비 3조 9천381억 원 규모)의 혁신성장 신규사업을 발굴했다.

주요 사업은 △청년창업특구 지정 △지역 혁신창업클러스터 조성 △스마트 제조혁신 지역거점센터 구축 등 혁신성장의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이다.

△드론시험 인증센터 구축 △스파트팜 조성 △융합바이오 세라믹테크노베이터 구축 등 충북도의 핵심 선도사업도 포함됐다.

도는 보고회에서 발굴된 신규사업을 중심으로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하는 한편 주요 도정현안으로 지속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 최범규기자 calguksu@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