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7.09 18:13:55
  • 최종수정2018.07.09 18:13:55
[충북일보] 이주연(37·사진) 40대 청주세무서장이 9일 취임식을 갖고 업무를 시작했다.

이 세무서장은 "과거와 미래가 공존하는 도시 청주세무서에 부임하게 돼 기쁘다"며 "납세자와 함께하는 열린세정, 납세자의 어려움을 헤아리는 납세자 중심의 세정 구현, 세금부과와 징수과정에서 적법절차를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서장은 1981년 경북 경주 출생으로, 대원외고,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49회 행정고시(5급 공채)에 합격해 법인납세국원천세과를 시작으로 국세청과 인연을 맺었다.

이후 동대문세무서 운영지원과장, 역삼세무서 소득세과장, KAIST 금융전문대학원 파견, 국세청 조사국, 서울청 조사4국, 중부산 세무서장을 거쳐 청주세무서장으로 발령 받았다

/ 성홍규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