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7.08 15:29:10
  • 최종수정2018.07.08 15:29:10

지난 6일 청주시장애인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충북기자협회 주관 ‘2018 출입처 대항 족구대회’ 입상팀과 회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북기자협회
[충북일보] 충북기자협회 주관 '2018 출입처 대항 족구대회'가 지난 6일 청주시장애인스포츠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100여 명의 회원과 이시종 지사, 장선배 도의장, 김병우 교육감, 남택화 충북경찰청장, 한범덕 청주시장, 하재성 청주시의장 등이 참석했다.

대회에는 도청, 도교육청, 충북경찰청(A·B팀), 청주시청, 체육부 기자단 등 6개팀이 참가했다.

조별 리그와 토너먼트를 통해 치러진 대회에서 체육부 기자단이 우승을 차지했고, 도청팀이 준우승, 경찰A팀이 3위를 기록했다.

박성진 충북기자협회장은 "족구대회를 통해 회원들이 즐겁고, 더욱 화합하길 바란다"며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협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강병조기자 dkrm123@naver.com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