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청주시상수도사업본부, 고도정수처리 수돗물 공급 눈앞

보건환경硏 수질검사 적합 시
이달 중순부터 상당·청원지역 공급

  • 웹출고시간2018.07.04 12:46:35
  • 최종수정2018.07.04 12:46:35
[충북일보=청주] 이달 중순부터 상당·청원지역 공급

이르면 이달 중순부터 청주시 상당구와 청원구 지역에 고도정수처리된 수돗물이 공급된다.

청주시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 2015년 6월 시작된 통합정수장 고도정수처리시설 설치사업에 대한 구조물 공사 및 종합 시운전이 완료됐다고 3일 밝혔다.

종합 시운전은 지난해 12월부터 진행됐고 자체 수질검사에서 적합판정을 받았다.

본부는 충북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수질검사에서 59개 모든 항목에서 적합판정을 받으면 곧바로 고도정수처리 된 수돗물을 공급할 예정이다.

고도정수처리 공정이란 기존 정수처리방식(모래여과 및 염소처리)에 오존 접촉 및 활성탄여과 공정을 추가한 정수처리방식이다.

고도정수처리 공정이 도입됨에 따라 청주 지역 수돗물 취수원인 대청호의 녹조 발생 대비가 한층 수월해진다.

다만 본부가 공급하는 수돗물은 상당구와 청원구 지역에 한해 공급된다. 흥덕구와 서원구는 K-water 청주정수장에서 수돗물을 공급받고 있다.

본부 관계자는 "고도정수처리 수돗물 공급 외에도 노후관 교체, 배수지 신설, 마을 상수도 관리, 유수율 제고에 노력하고 상수도 단수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매뉴얼 정비 및 훈련을 통해 시민들이 안전하다고 믿을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 안순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