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송기섭 제40대 진천군수 취임, "사람중심 친환경 미래도시 건설"

태풍북상 취임식 취소
직원 월례조회로 간소화

  • 웹출고시간2018.07.02 13:30:52
  • 최종수정2018.07.02 13:30:52

직원 월례조회를 시작으로 민선7기 군수 취임식을 대신한 송기섭 군수가 직원들 앞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 진천군
[충북일보=진천] 민선7기 첫 출발이 시작 된 2일 송기섭 진천군수가 준비했던 취임식을 전면 취소하고 태풍에 대비한 재난안전 긴급회의를 시작으로 군정운영에 돌입했다.

이날 제40대 진천군수로 취임한 송 군수는 간부공무원들과 충혼탑을 참배한 뒤 외부인사 초청 등을 생략하고, 직원 월례조회에 참석해 취임 선서 및 훈시 등을 간단하게 진행하고 곧바로 재해대책 상황실로 이동해 호우대비 긴급상황 점검회의를 이어갔다.

송 군수는 지난 1일 오후 시간당 최대 25mm, 누적강수량 77mm를 기록하는 등 진천지역 호우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전 간부공무원을 소집해 긴급 상황 점검회의를 주재했다.

또 상습적인 산사태 지역, 하천유실 구역, 농작물 침수피해 지역 등을 직접 찾아 장마철 호우 대비 현장 행정을 실시했다.

송 군수는 월례조회에서 "민선 7기는 지방분권, 남북평화, 4차 산업혁명 등 새로운 시대의 조건 속에서 생거진천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지역의 양적 성장을 질적 성장으로 변화 발전시켜야 하는 중요한 시기다"며 "주민 정주여건 개선, 투자유치 확대, 정부예산 확보, 인구유입 정책 등 눈앞에 놓인 주요 군정과제들을 흔들림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이어 "진천군은 발전내용, 발전방향, 발전 속도 등에서 전국적인 주목을 받으며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며 "이 같은 성과들을 지속해 인구 15만 사람중심의 친환경 미래도시 진천시 건설의 군정목표를 달성해 지방자치의 새 지평을 열어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가자"고 강조했다.

진천 / 조항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