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군보건소,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전국 우수기관 선정

  • 웹출고시간2018.07.02 13:23:07
  • 최종수정2018.07.02 13:23:07
[충북일보=옥천] 옥천군보건소가 29일 서울 상암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2018년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 통합성과대회'에서 재활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보건소 기관 표창과 더불어 청산 의동진료소의 이규분 진료소장이 사회 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로로 개인 표창을 수상, 재활협의체 자문단체인 옥천성모병원도 다양한 재활서비스로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장관 표창을 받는 겹경사를 안았다.

이 대회는 지난해 장애인 재활서비스 수혜 성과·자원 활용 정도·사업운영 노력도 등 총 8개 항목을 평가 후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로, 전국 254개 보건소 중 10개 보건소를 우수기관으로 선정한다.

우수한 권역재활병원, 보조기기센터 등도 선정·시상해 바람직한 재활사업의 효과적인 운영방향을 제시한다.

2005년부터 지역사회중심 재활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옥천군보건소는 관내등록된 장애인 812명의 혈압·혈당 등 만성질환을 꾸준히 관리하며 차별화된 건강증진 서비스를 제공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현재 운영 중인 재활센터는 재활을 위한 전문 상담과 적절한 운동 처방으로 주민의 빠른 건강 회복을 돕고 있다.

전동 상하지 운동치료기, 어깨회전운동기, 무릎훈련기 등 재활장비 26종 29대를 갖춰놓고 장애인들의 재활치료와 물리치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재활유관기관인 충남대학교병원, 옥천성모병원, 대전보건대학교 작업치료학과, 충청북도 보조기기센터,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장애인자립생활센터 등 여러 기관과 연계해 수요자중심의 통합적 재활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애인 등의 지속적인 재활과 사회참여를 돕는 수준 높은 재활서비스를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옥천 / 손근방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