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택산업연구원 "6월 분양시장 서울·대구·세종이 이끈다"

전국 HSSI는 4개월만에 70선 무너지는 등 '침체의 늪'으로

  • 웹출고시간2018.06.13 11:35:20
  • 최종수정2018.06.13 11:35:20
ⓒ 주택산업업연구원
[충북일보=세종] 전국 아파트 분양시장이 '침체의 늪'으로 빠져들고 있다.

4~5월 실적이 양호했던 서울·대구·대전·세종을 비롯,전국 모든 지역의 6월 분양경기가 5월보다 나빠질 것으로 전망됐다.

게다가 6·12 북미정상회담과 6·13 지방선거에 이은 월드컵대회(6.14~7.15)는 분양시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 주택산업업연구원
주택산업업연구원은 13일 "6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는 65.2로, 4개월만에 70선이 무너졌다 "고 밝혔다.

HSSI는 공급자(주택 사업자) 입장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거나 분양 중인 단지의 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숫자가 '100이상'이면 사업자들이 분양 여건을 좋게 보고,'99미만'이면 반대라는 뜻이다.

4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는 전망(70.1)보다 실적(70.7)이 약간 더 높았다.

하지만 지난달에는 전망(71.8)보다 실적(65.2)이 6.6포인트 낮았다. 17개 시·도 가운데 5월 실적이 80을 넘은 곳은 △서울(100.0) △대구(84.3) △대전(82.1) △세종(81.4) 등 4곳 뿐이었다.

6월 시·도 별 전망치는 △서울(94.7) △대구(87.5) △세종(85.1) 순으로 높았다.

반면 충남·북과 울산은 각각 50.0을 기록하면서 분양경기가 전국에서 가장 나쁠 것으로 전망됐다.

연구원은 "6월 분양경기가 더 나빠질 것이라는 인식이 확대된 상황에서 서울,세종, 대구,대전 지역 정도가 실사지수 80선 이상을 유지하면서 전국 분양시장을 이끌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세종 / 최준호 기자 choijh5959@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

[충북일보] 최근 충북의 SOC 인프라와 관련된 세미나가 열렸다.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가 주최한 행사다. 20여 년 간 건설단체를 취재했던 입장에서 볼 때 매우 이례적인 세미나였다. 건설업계가 일감이 없다며 관공서를 탓했던 시대가 지난 듯하다. 건설산업연구원이 조사한 시·도별 SOC 실태를 도민들과 각급 지자체 정책 결정권자들에게 알려고자 했다고 한다. 남북 정상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한 말 중 가장 기억은 남는 장면이 있다. '도로·철도 등의 수준이 민망할 정도'라는 발언이다. 전국 건설업계는 큰 기대를 갖고 있다. 남북 경협의 핵심 분야로 자리 잡을 수 있는 북한 SOC 사업. 그 부푼 꿈을 갖고 있는 윤현우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장을 만나 SOC 및 대북사업과 관련된 철학을 들었다. ◇남북 정상회담 어떻게 봤나 "문재인 대통령이 역사적인 일을 해냈다고 생각한다. 통일의 충격에 대비할 완충역할을 건설업이 수행할 수 있다. 북한지역 도로, 철도, 경지정리, 산업단지 등을 우리나라 기술로 만들어 주면 그 만큼 북한의 경제수준이 올라오고, 그때 되면 통일이 되고, 얼추 비슷해지면 자연스럽게 서로 잘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남북 경협에 대한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