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4.15 13:26:51
  • 최종수정2018.04.15 13:26:51
[충북일보=증평] 증평군보건소(소장 김동희)와 증평군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배하나)는 지난 12~13일 양일간 증평읍과 도안면 사무소에서 증평군 이장 100여명을 대상으로 생명지킴이교육'생명배달'을 실시했다.

생명지킴이 양성교육'생명배달'은 자살고위험군을 조기에 발굴해 보건소와 정신건강복지센터 등의 정신건강서비스와 연계될 수 있도록 생명지킴이를 양성하는 보건복지부 인증프로그램이다.

지역 사정을 속속들이 아는 이장을 생명지킴이로 임명해 자살고위험군을 발견해 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연계한 위기상담 및 지속적인 사례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지역 정신과병원과 연계한 외래 및 입원치료비도 지원한다.

또 심리적 안정감 제공을 위해 매주 2회 이상 희망의 문자메시지를 전송하는 한편, 자살유가족이 동의할 경우에는 유가족 모임도 지원할 계획이다.

증평 / 조항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