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국회와 정부는 헌법 개정안 조속히 제시하라"

정치개혁 충북공동행동 등 3개 단체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 등 선거제도 개혁도 촉구

  • 웹출고시간2018.02.14 16:34:45
  • 최종수정2018.02.14 16:34:45

충북시민단체연대회의,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 정치개혁 충북공동행동이 14일 청주 성안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국회와 정부의 헌법 개정안·선거제도 개혁안을 조속히 제시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 안순자기자
[충북일보] 충북시민단체연대회의, 균형발전지방분권충북본부, 정치개혁 충북공동행동이 14일 청주 성안길에서 헌법 개정과 정치개혁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회에 구성된 '헌법 개정 및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개점휴업상태에 빠져있다"며 "각 정당은 당리당략을 뛰어넘어 개헌과 선거제도 개혁 논의에 성실하게 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오는 6월 13일 치러지는 지방선거에서 민심을 담아내는 지방분권형 개헌을 이뤄내야 한다"며 "개헌의 전제라고 할 수 있는 선거제도 개혁도 반드시 이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선거제도 개혁을 위해서는 각 정당이 얻은 정당 득표율대로 의석을 배분하는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비롯한 예산 증가 없는 국회의원 의석수 확대, 여성할당제 강화, 만 18세 선거권 보장 등을 요구했다.

이어 "국회와 정부는 민의(民意)를 반영한 헌법 개정안과 선거제도 개혁안을 조속히 제시하고 주권자의 판단을 구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 안순자기자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