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2.11 15:06:39
  • 최종수정2018.02.11 15:06:39
[충북일보] 이장섭(54) 12대 충북도 정무부지사가 오는13일 '취임 100일'을 맞는다.

민선 5기 이후 첫 비관료 출신 정무부지사인 그는 '2018년 사상 최대인 '5조1천434억 원'의 정부예산 확보, 중부고속도로 서청주~증평 구간(15.8㎞) 확장사업 관철 등 굵직한 현안 사업을 해결했다.

이 과정에서 정부 부처는 물론, 국회, 청와대 등 다양한 인적 네크워크를 활용하는 등 다년간의 중앙정치 경험을 가진 이 부지사의 영향력이 크게 작용했다는 평이다.

이 부지사는 소탈한 성격과 탈권위적인 행보까지 더 해져 격이 다른 새로운 리더십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관용차를 마다하고 자신의 차량을 직접 운전하며 출·퇴근하는가 하면, 스스럼없이 직원 구내식당을 찾고 있다.

공직 내·외에서는 이 부지사가 중앙 정치 경험과 리더십으로 충북경제 성장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안순자기자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