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2.05 15:49:49
  • 최종수정2018.02.05 15:49:49

더불어민주당 연철흠 충북도의원이 5일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청주시장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 최범규기자
[충북일보] 더불어민주당 연철흠 충북도의원이 6·13지방선거 청주시장 출마를 선언했다.

연 의원은 5일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청주시민과 더불어 '진정한 시민의 시대'를 만들겠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연 의원은 "지난 16년에 걸쳐 지방의정 활동을 하는 동안 시민주권과 생활정치를 실천하라는 유권자의 부름을 소중히 여겨 왔다"며 "청주시의회 입성 후 관행적으로 계속되던 모순과 부조리에 맞서 싸우며 정의로운 세상은 각계각층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이뤄질 때 가능하다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전국 최초로 시민참여기본조례를 제정해 사회각계의 목소리가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기반을 다졌고, 청주시의회 의장시절에는 청주 청원 통합의 기틀을 마련했다"며 "충북도의회 의원으로 활동하는 동안 68건의 조례를 개정하고 14건의 조례를 제정하며 생활정치 구현을 위해 노력해 왔다"고 피력했다.

연 의원은 "민주주의의 꽃인 지방자치는 아직도 피우지 못하고 있다"며 "청주시는 그동안 여섯 분의 민선시장을 선출했으나 모두 재선에 실패해 단절의 시대를 거듭하며 도약의 계기를 찾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제 통합청주시는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의 시대를 맞아 실질적인 화합과 번영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 나서야 할 때"라며 "닫힌 행정으로 정책이 결정되던 과거와는 달리 이제는 열린 행정을 통해 진정한 시민의 시대로 변화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 의원은 "시민공론화 위원회를 만들어 시민들이 행정에 적극 참여하는 진정한 생활정치를 실현하겠다"며 "청주가 중부권 시대의 리더가 될 수 있도록 세종, 대전, 천안, 아산과 상생적 협력 관계 구축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최범규 기자 calguksu@naver.com
이 기사에 대해 좀 더 자세히...

관련어 선택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송기섭 진천군수

[충북일보] 충북 시장·군수 중 지난해 가장 큰 화제를 모았던 인물이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의 셀카 사진 1장으로 전국을 들썩이게 만든 사람이다. 송기섭 진천군수의 표정을 보면 선하다는 생각이 든다. 선한 얼굴로 뒷좌석에 앉은 문 대통령을 투샷으로 셀카에 담으려던 표정을 잊을 수 없다. 송 군수는 진천군수 재선거로 선출직에 입문했다. 이후 군정 측면에서 많은 성과를 올렸다. 송 군수를 만나 지난 한 해를 되돌아보고, 문 대통령과의 각별한 인연을 다시 한 번 듣고 싶었다. ***대담=김동민 편집국장 ◇'장난꾸러기' 문재인 대통령 셀카 어떻게 나왔나. "지난해 10월 26일 전남 여수에서 5회 지방자치의 날 행사가 열렸다. 당시 행사에 참석한 대통령께서 단상에 앉지 않고 단체장들이 있는 관중석에 앉았다. 대통령의 권위를 내려놓고 지방자치의 주역인 시장·군수들과 함께 한다는 취지에서 관중석을 선택했다. 마침 운 좋게 (저의) 뒷자리에 앉아 계셔서 진천군민들에게 자랑하고 싶었다. 그래서 조심스럽게 셀카를 찍으려고 휴대폰을 움직여 사진을 찍는 순간 문 대통령이 얼굴을 앞으로 내밀면서 아주 자연스러운 사진이 됐다. 이걸 SNS에 올렸더니 얼마 뒤 충북일보 기자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