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웹출고시간2018.01.07 14:08:27
  • 최종수정2018.01.07 14:08:27

임경자

수필가

다사다난했던 계유년이 가고 무술년의 새해가 밝았다. 늘 그랬던 것처럼 새해가 되면 새로운 일을 계획하고 그 계획을 실천하기 위하여 다짐하는 시간을 갖는다. 새로운 것을 추구하고 계획하는 것은 희망이 아닌가 한다.

어제의 해와 오늘의 해가 다르지 않고 어제의 나와 오늘의 내가 다를 것이 없는데 하룻밤 사이에 해가 바뀌었다고 하고 한 살을 더 먹었다고 한다.

어느덧 얼굴엔 주름만 늘어가니 시간의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음을 피부로 느낀다. 눈 한 번 깜빡이고 나니 날이 바뀌고 눈 한 번 깜빡이고 나면 해가 바뀐다고 푸념 아닌 푸념을 해 본다. 만나는 친구들마다 세월 빠르다는 얘기를 입에 자주 오르내리는 것을 보면 비단 나 혼자만의 생각은 아닌가 보다.

얼마 전에는 꽃잎이 핀다고 했고 좀 지나고 나서는 무성한 그늘 아래 앉아서 덥다고 야단이었고 그끄제는 수채화보다 진한 단풍이 곱다고 하더니 엊그제는 겨울바람타고 눈이 온다고 했는데 오늘은 새해가 밝았다고 한다. 이와 마찬가지로 올해도 꽃잎이 피었다고 할 것이고 곧 더위가 온다고 할 것이고 또 가을이 온다고 할 것이며 추운 겨울이 되었다고 할 것이다. 이렇게 계절의 변화무쌍한 흐름에 따라 세월은 흘러가나보다.

새해 벽두에 멀리 있는 지인으로부터 봉투 겉면에 우표가 붙어있는 카드를 받았다. 기분이 너무 좋아 한참 동안 두근대는 마음으로 봉투를 뜯지 못하고 가슴에 품고 있었다. 우표가 붙어있는 봉투를 얼마 만에 받아보는 것인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 언제부터인지 몰라도 봉투 겉면에 냄새벤 잉크묻힌 도장이 우표대신하고 있는 디지털시대가 되었다.

이 귀한 우편물을 받아보니 주마등처럼 흘러가 버린 그 시절 손편지를 썼던 젊은날이 못내 그립다. 지금도 고이 간직해 둔 사랑하는 이들과 주고받았던 우표가 붙어있는 편지글을 꺼내본다. 그 중에서도 시어머니와의 편지글을 모아 청주시 1인 1책 펴내기에서 편지글을 책("고부의 정")으로 엮어 최우수상을 받은 것은 내 생의 큰 선물이다. 그때는 종이를 예쁘게 접어 봉투를 만들어 쓴 글을 정성껏 넣고 봉투를 봉했다. 우표를 사서 침발라 꾹꾹 눌러 봉투에 붙친 후 우체통에 조심스럽게 넣었다. 편지를 부친 날부터 답장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몇날을 지냈다. 그때를 생각하면 곱고 순수했던 기다림과 가슴떨리는 마음을 지녔던 그 순간을 잊을 수가 없다.

새해 들어 나에게 기쁨을 안겨준 지인에게 고맙고 감사한 마음을 메일과 전화로 전했다. 요즈음은 인터넷의 발달로 이메일과 스마트 폰이 보편화되면서 진심어린 마음의 깊이도 적어진 듯 하다. 정스런 그의 마음에 비하면 내 행위가 너무 얇은 것 같아 미안하고 부끄러워 몸 둘 바를 모르겠다. 머지않은 날 그에게 손 편지라도 써서 예쁜 봉투에 우표를 붙여 내 마음을 전해보리라.

새날에 감출 수 없는 반가운 마음과 즐거움을 품었으니 올 한 해 좋은 일로 많이 행복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이렇게 작지만 값진 우표 한 장으로 하여금 행복바이러스를 안겨준 지인처럼 나도 누구에게나 기쁨을 줄 수 있는 삶을 살아야겠다.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주권재민(主權在民) 지방분권시대 열자"

[충북일보] 정부가 올해 연방제에 버금가는 강력한 지방 분권 로드맵 실행에 착수한다. 행정안전부와 지방자치발전위원회는 1월 초 권역별 토론회를 마무리하고 수렴된 지역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종합 정리해 로드맵(안)을 '지방자치발전 종합계획'으로 완성할 계획이다. 지방분권의 시작은 헌법 개정에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시민들은 지방분권, 자치분권의 주체임에도 대통령 임기를 결정하는 권력구조 개편 개헌에 관심이 쏠려있다. 본보는 지방분권 시대를 맞아 지역민의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남기헌 충청대 경찰행정학과 교수와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남 교수는 대통령직속 중앙인사위원회 자체평가위원과 충북지방자치학회 회장, 충북행정학회, 지방자치발전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하는 등 지방자치에 기여해 왔다. ◇내년 6월 지방선거 때 헌법개정 국민 투표가 예고돼 있다. 지방분권이 실현될 날이 머지않았다. 지방분권 개헌의 목적과 중요성은? -지방분권은 지방자치의 전제조건이다. 그간 우리나라 지방자치제도는 지방의 특성을 살린 지방정부운용이라기 보다는, 중앙정치권의 지방통제수단으로 지방자치를 실시해 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전국에 불어 닥친 촛불 민심은 두 가지 방향에서 국가개조를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