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1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세종시의 맨하탄' 2-4생활권에서 아파트 첫 분양

한화건설컨소시엄, '세종 리더스포레' 1천188 가구
상징광장·어반아트리움·백화점 갖춘 중심상업지구
49층서 호수공원·금강 조망 가능한 '안전특화 아파트'

  • 웹출고시간2017.12.05 18:12:44
  • 최종수정2017.12.05 18:12:44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 조감도.

ⓒ 한화건설
[충북일보=세종] 세종 신도시(행정중심복합도시) 22개 기초생활권 가운데 2-4생활권은 앞으로 '세종시의 맨하탄'이 될 지역이다.

신도시의 중심상업지구여서 각종 고층건물과 엔터테인먼트 공간이 즐비하게 들어서기 때문이다.

서쪽에는 '세종의 지하철'인 BRT(간선급행버스)가 남북 방향으로 지난다. 북쪽에는 정부청사,남쪽에는 금강, 동쪽에는 하천(제천)과 호수공원·중앙녹지공간·국립수목원 등이 있다.

세계적 규모의 도시상징광장·어반아트리움과 백화점도 단지 인근에 들어설 예정이다.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 광역 조감도.

ⓒ 한화건설
◇49층 전망대서 호수공원,금강 조망도

2-4생활권 서쪽 중심에 지난 2014년 정부세종2청사(국세청 등)가 입주함에 따라 인근 BRT도로변에는 그 동안 도시형생활주택이 속속 들어섰다.

이런 가운데 한화건설 컨소시엄(한화건설, 모아종합건설, 신동아건설)이 P4구역(HC3, HO3블록)에서 상업시설을 갖춘 '세종 리더스포레'를 분양한다. 2-2생활권에서는 처음 분양되는 아파트다.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를 인근 하천(제천)에서 바라본 투시도.

ⓒ 한화건설
오는 7일 모델하우스를 개관하는 세종 리더스포레는 전용면적 84~149㎡형 1천188 가구로 구성된다. 1단지(HC3블록)가 84~145㎡형 343 가구,2단지(HO3블록)는 84~149㎡형 845 가구다.

전망을 최대한 확보하기 위해 전체 건물 11개 동은 지하 2층 지상 16~49층으로 다양하게 건립된다. 특히 2단지 205동 49층에 설치될 전망대에서는 인근 호수공원과 금강 등을 두루 조망할 수 있다.

한화건설 측은 "세종 리더스포레는 안전 특화 아파트로 만들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의 해질 무렵 조감도.

ⓒ 한화건설
이에 따라 우선 고층 거주자들이 화재 등의 재난상황에서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최고층이 있는 205동 20층에는 '피난안전구역'이 설치된다. 안전구역은 '주거용'과 '비주거용'으로 구분된다.

불이 났을 때 소방차량이 모든 가구 대피공간에 사다리를 올릴 수 있는 소방도로도 확보된다, 비상시엔 이곳에 대피용 '안전매트'가 깔린다.

초기 진화를 위해 모든 층의 옥내소화전에는 첨단 '호스릴 소화전'이 설치된다. 초보자들이 사용하기 힘든 기존 소방호스를 보완한 제품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신속히 쉽게 쓸 수 있다.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 투시도.

ⓒ 한화건설
정전 시 원활한 대피가 가능하도록 계단에는 일정 기간 발광이 유지되는 '축광(蓄光)식 피난 유도선'이, 대피공간에는 '광원점등(깜박이)식 피난유도선'이 각각 만들어진다.

모든 엘리베이터 홀과 특별피난계단 내부에는 4개층마다 '비상방송 스피커'가 설치된다.

조성준 한화건설 분양소장은 "한국도 더 이상 재난안전지역이 아닌 것으로 판명되면서 건축물 안전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며 "세종 리더스포레는 안전특화를 통해 갑자기 발생하는 재난 상황에서도 입주민들의 피해가 최소화되는 아파트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오는 12월 7일 모델하우스 개관에 이어 분양이 시작될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 위치도.

ⓒ 한화건설

세종시 2-4생활권 '세종 리더스포레' 아파트 모델하우스 위치도. 모델하우스는 오는 12월 7일 문을 열 예정이다.

ⓒ 한화건설
◇모델하우스 7일 개관

아파트 건물 1~2층에 들어설 상가는 내년 상반기 중 분양될 예정이다.

정부세종2청사 인근(한누리대로 193)에 홍보관이 있고, 모델하우스는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 맞은편(대평동 264-1)에서 오는 7일 문을 열 예정이다.

아파트 입주 시기는 HC3 블록이 2021년 2월, HO3 블록은 2021년 6월로 예정돼 있다. ☏1522-0066

세종 / 최준호기자 choijh5959@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

[충북일보=청주] 취임 1년도 채 되지 않은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은 어깨가 무겁기만 하다. 이승훈 전 시장의 낙마로 그에게 주어진 임무는 곱절 그 이상이 됐다. 84만 통합청주시를 이끌어야 한다는 부담도 잠시. 이 대행이 진두지휘하는 청주시는 빠르게 안정을 찾고 있다. 하지만 앞으로가 문제다. 헤쳐 나가야 할 난제가 산적해서다. 특히 각종 비위·일탈로 얼룩진 공직사회는 이 대행이 바로잡아야할 첫 번째 과제로 꼽힌다. 이 대행은 공직 비리는 물론 내년 지방선거와 관련된 그 어떤 잘못에 대해서도 무관용 원칙을 적용키로 강조했다. 지난 7월 사상 최악의 물난리 속에서 그는 빠른 수해 복구에 매진했다. 지역사회가 점차 안정을 되찾아 가면서 그의 리더십도 어느 정도 입증됐다. 100만 중핵도시를 이끌어가기 위한 이 대행의 포부와 목표에 대해 들어봤다. ◇잇단 감사로 청주시청은 그야말로 '공직한파'다. 공직사회 청렴과 신뢰 향상을 위한 특단의 대책이 요구되는데. "최근 일부 공직자들의 비위와 일탈 행위로 공직자 전체의 이미지를 실추시키고 시민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그동안 청주시에서는 공직기강 확립을 위하여 청렴 TF팀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