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기사

이 기사는 0번 공유됐고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옥천군, 독일 농기계·의료기기 박람회 참석

해외시장 개척 활동…국제종합기계(주) 등 4개 농기계 제조기업 하노버 국제농업기계 박람회 참가

  • 웹출고시간2017.11.09 10:45:34
  • 최종수정2017.11.09 10:45:34

지난 2015년 독일 하노버 국제농업기계 박람회 참가 모습.

ⓒ 옥천군
[충북일보=옥천] 옥천군 지역산업의 큰 축인 농기계 제조업체, 의료기기업체 등 5개 업체가 독일 하노버와 뒤셀도르프 등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박람회에 참가한다.

군의 대표 향토기업인 국제종합기계(주)와 트랙터 부품 생산기업인 ㈜대송, 경원정밀, 다산산업은 '독일 하노버 국제농업기계 및 장비 박람회'에 12~18일까지 참가해 직접 만든 트랙터와 부품 등을 전시한다.

이 박람회는 기술 전수와 장비 전시를 위해 전 세계 52개국 2천900여개 업체와 40여만 명이 참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농기계 박람회로 2년에 한 번씩 열리고 있다.

이들은 이번 박람회 참가를 통해 유럽 전역에 제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바이어와의 미팅을 통해 수출계약까지 성사시킨다는 계획이다.

국제종합기계(주)는 2015년도에도 870만 달러의 농기계 수출계약을 했다.

군의 의료기기 대표기업인 에이스메디칼(주)은 '독일 뒤셀도르프 의료기기 박람회'에 13~16일까지 참가해 자가조절 약물주입기, 마취가스주입회로 등 품질 높은 의료기기를 홍보하고 본격적인 유럽시장 진출을 도모 할 예정이다.

이 박람회는 세계 최고 기술을 자랑하는 의료기기 전시를 위해 70여개국 5천여개 업체와 13만 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의료기기 전시회로 매년 개최된다.

군에서는 김영만 옥천군수와 박준태 경제정책실장이 13~17일까지 독일을 방문해 전시회 참석과 현장 계약을 지원하고, NRW주 루르(Ruhr) 경제국을 방문해 수출확대를 위한 전 방위적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해외 박람회 참가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트렌드에 맞는 전시 공간 마련을 위해 3단계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사업의 일환인 전략산업 육성 고도화사업을 통해 전시부스 설치를 지원했다.

김 군수는 "짧은 출장 일정이지만 이번 박람회 참가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지역 기업체의 브랜드를 알리고 수출계약까지 성사시키는 등 실질적인 매출증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옥천 / 손근방기자
이 기사 주변 소식 더 자세히 보기
현재위치
배너
배너
배너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배너
배너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충북일보가 만난 사람들 - 한흥구 충북체육회 사무처장

◇전국체전 사상 첫 종합 준우승 쾌거 소감은 "지난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충북에서 열린 98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충북은 사상 역대 최고의 성적으로 충북체육의 역사를 새로 썼다. 일부에서는 '중원에 기적이다. 믿기지 않는다.'라는 이야기는 있지만, 사실 그동안 체전을 대비하여 우리도 경기력을 면밀히 분석하고 강세종목과 취약종목에 대한 전략을 세워 단계별 훈련계획에 의거 강도 높은 훈련일정을 소화했다. 지난 추석 연휴도 반납한 채 목표입상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훈련을 견뎌준 선수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할 수 있다. 그동안 선수들에게 각별한 성원과 관심으로 지원해준 충북도와 도의회, 교육청, 시군과 선수가족 등 체전기간동안 시군 각 경기장을 찾아 우리선수들에게 격려와 응원을 보내 주신 도민 여러분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준우승의 원동력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무엇보다 13년 만에 충북에서 열린 체전인 만큼 목표한 종합 2위 달성으로 도민기대에 부응해야겠다는 의지가 강했고, 충북에서 열린 체전인 만큼 책임감을 갖고 최선의 노력을 기울인 선수단, 이들을 지원해주신 모든 관계자들의 정성어린 노력의 결과라고 생각한다. 개최지이기 때문에